한겨레 사진전문웹진 ‘사진마을’이 주관하는 한겨레포토워크숍 제22기 ‘지질공원-진안편’이 지난 4월9~10일 열렸다. 진안군청이 후원하고 한겨레 이티아이가 진행한 이번 워크숍은 마이산을 비롯하여 구봉산, 운일암 등 진안군이 자랑하는 지질 명소를 중심으로 이루어졌다. 배영씨의 작품 ‘이방인 생활상’이 최우수작에 선정되었는데 차점자와 큰 차이가 나지 않았음을 밝힌다. 워크숍에 강사로 참여한 박태희 작가와 곽윤섭 선임기자가 심사했다.


심사평/ 박태희 작가·안목출판사 대표
1박2일의 일정으로 촬영을 했다. 여러 장소를 들렀고 참가자들은 자신만의 주제를 찾아 대상을 찾고 셔터를 눌렀다. 배영의 사진들은 한 장소(예를 들면 마이산)에 머무르지도, 한 주제(예를 들면 시장 사람들)를 쫓지도 않는다. 그렇다고 장소마다 사진을 골고루 뽑아내서 1박2일의 여정을 다이제스트판으로 보여주는 것도 아니다.


 배영의 사진이 불러내는 시각적인 동시에 정서적인 강렬함은 어떤 장소를 막론하고 어떤 순간을 무의식적이고 본능적으로 포착해내는 순간수집자로서의 역량과 그 결과물들을 편집해서 자신만의 작업으로 만들어내는 스토리텔러로서의 역량을 동시에 보여주는 결과물이다.


 배영의 사진들은 이상하기도 하고 슬프기도 하다. 한가지 표현으로 말해질 수 없는 모호함과 복잡성을 지니고 있다. 철창 속에서 이빨을 드러내며 맹렬하게 짖어대는 엄마 개와 의연한 표정으로 이방인을 바라보는 새끼들의 대조는 기괴하기조차 하다. 그들은 쇠창살 안에서도 분리된 공간에 갇혀 있다. 사진은 이 처참하고 일그러진 장소가 바로 주인의 얼굴이며 또한 이 사진을 바라보는 우리의 얼굴일 수 있다는 것을 정면으로 직시하게 만든다.


 두 번째 사진의 분홍빛 꽃잔디는 즉각적으로 사진에 대한 인상을 좌우하지만 결국 우리의 시선을 고정시키는 것은 나무 아래 천연덕스레 기대서 있는 소주병이고 병에 붙은 모델의 존재다. 화사한 분홍 꽃잔디로 덮인 무덤가에 원형 탈모증의 머리통을 보는 듯 휑하게 드러난 맨땅의 민낯과 초록 병에 빨간 뚜껑을 달고 정체 모를 여인이 광고모델로 나온 사진을 라벨로 단 저 병의 존재는 분홍, 초록, 빨강의 대조로 배가된 인공적으로 꾸며진 아름다움을 조롱하는 블랙코미디를 보는 듯 머리 뒤통수를 계속 잡아당기며 불편한 감정을 불러일으킨다.


 그리고 마침내 나무에 피어난 걸레에 이르면 배영의 사진들이 모여 증거가 되는 하나의 체계를 목도하게 된다. 아마도 이 나무에 핀 걸레 사진이 이 시리즈의 클라이맥스일 것이다. 나무에 핀 걸레라니…. 우스꽝스럽기도 하고 슬프기도 하다. 이 사진을 보기 전까진 도저히 상상할 수조차 없었던 조합이다. 하지만 그녀의 사진들은 현실에서 추출한 장면이므로 모두가 사실일 수밖에 없고 중요한 것은 이 사실의 총합이 이루어낸 ‘실재’다. 배영의 사진들을 주목하게 하는 것은 바로 이 ‘실재’를 보여주고 편집을 통해 해석하는 방식이다. 침몰하는 배처럼 스러져가는 우리의 삶, 그 불안과 두려움을 냉정하면서도 풍부한 감성으로 보여주는 것이다.


 끊임없는 유혹과 허상으로 우리를 마비시키는 쓸모없는 광고 같은 이 세계에 맞서 우리의 ‘실재’를 대면하게 해주는 배영의 사진들은 용감하다. 그녀가 의도했든 안 했든, 그녀의 사진을 보는 사람들에게 ‘우리가 살고 있는 이 세계는 어떤 세계인가?’라는 질문을 선명하게 남긴다. 그저 멋지게 찍힌 사진이 아닌 것이다.

 

by01.jpg by02.jpg by03.jpg by04.jpg by05.jpg by06.jpg by07.jpg by08.jpg by09.jpg by10.jpg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공지 29기-광주광역시편 [29기] 심사평-말 걸면서 셔터 누르니 사진에서 이야기가 두런두런 imagefile 사진마을 2018-08-06 5641
공지 29기-광주광역시편 [29기]최우수, 우수상 수상소감 imagefile 사진마을 2018-08-06 3694
공지 29기-광주광역시편 [29기] 이광수 교수 참관기 imagefile 사진마을 2018-08-06 3614
공지 사진기행 마감했습니다-29기 광주광역시편 참가자 모집 안내 imagefile [1] 사진마을 2018-06-08 9262
공지 28기-대한사협,담양편 [28기 심사평, 최우수상 소감] ‘삶과 죽음’ 주제 완성도 높은 편집 imagefile 사진마을 2017-10-31 22461
공지 27기-익산야시장편 [27기] 익산 야시장편 심사평 imagefile 사진마을 2017-08-02 33851
공지 26기 한산모시문화제편 [26기 수상작 발표] 사람과 풍경 흐드러진 축제, 사진이 춤추게 하려면 imagefile 사진마을 2017-06-20 34234
공지 26기 한산모시문화제편 [26기 서천군수상 박남희 수상소감] imagefile 사진마을 2017-06-20 32694
공지 26기 한산모시문화제편 [26기 워크숍 참가기- 정세환, 배영] imagefile 사진마을 2017-06-20 34270
공지 25기-경부선편 [25기 심사평2] 참가자 전원 개별 리뷰 imagefile 사진마을 2017-06-01 36112
공지 25기-경부선편 [25기] 우수상 김은영 수상소감 imagefile [1] 사진마을 2017-05-31 32609
공지 25기-경부선편 [25기 심사평] 마법같은 순간 상상의 공간으로 확대 imagefile 사진마을 2017-05-31 34572
공지 23기-서울편 [23기 심사평 2] 참가자 전원 개별 리뷰 imagefile [2] 사진마을 2016-08-17 52588
공지 23기-서울편 [23기 심사평 1] 과감한 구성과 걸러지지 않은 투박함은 동전의 양면이다 imagefile [2] 사진마을 2016-08-17 51512
» 22기-진안편 [22기 심사평] 우스꽝스럽고 슬픈 사실의 총합이 이루어낸 ‘실재’ imagefile [2] 사진마을 2016-04-29 53648
공지 22기-진안편 [22기 최우수상 배영 수상소감] 숨어있는 작은 일상을 주인공으로 imagefile [2] 사진마을 2016-04-29 51312
공지 20기-전주 나주편 대상의 완벽한 재현보다 나를 찾아가는 길 imagefile [12] 사진마을 2015-10-26 81599
공지 20기-전주 나주편 빛과 그늘 사이, 부제 없이 주요소만 imagefile [2] 곽윤섭 2015-10-26 84100
공지 19기-시모노세키 [19기 우수상 소감] 김제숙-정태경 imagefile [1] 사진마을 2015-09-22 88545
공지 19기-시모노세키 [19기 참가기] 스스럼 없는 정 맘껏 imagefile [1] 사진마을 2015-09-22 88243
공지 19기-시모노세키 [19기 심사평] 반복은 금물, 급변도 곤란 imagefile 곽윤섭 2015-09-21 93984
공지 전체 공지-공지에 올라온 글, 각 기수 카테고리에서 찾을 수 있습니다. 사진마을 2015-09-15 90295
3329 12기 공감대화 updateimagefile 청허당 2018-10-23 16
3328 12기 억새 부부를 훔치다 imagefile 청허당 2018-10-12 116
3327 12기 달려야 산다 imagefile [2] 청허당 2018-10-07 428
3326 11기 청년 imagefile 신락선 2018-10-05 354
3325 5기 구름공장 imagefile 박호광 2018-10-02 523
3324 12기 그 뒤가 궁금해! imagefile 청허당 2018-10-01 543
3323 11기 생수병과 가로등 imagefile 신락선 2018-09-22 454
3322 11기 그림자 imagefile 신락선 2018-09-22 449
3321 11기 옥천여관 imagefile [2] 신락선 2018-09-19 220
3320 11기 탭댄스 imagefile [2] 신락선 2018-09-19 197
3319 11기 졸업작품 imagefile [2] 신락선 2018-09-14 213
3318 11기 얀경 낀 청년 imagefile [2] 신락선 2018-09-14 222
3317 11기 Call me! imagefile 신락선 2018-09-10 182
3316 11기 무한경쟁 imagefile [2] 신락선 2018-09-10 200
3315 11기 가을엔 기도하게 하소서 imagefile [2] 신락선 2018-09-07 242
3314 11기 담배 imagefile [2] 신락선 2018-09-06 239
3313 11기 커피 imagefile [2] 신락선 2018-09-06 688
3312 12기 숨 쉬는 겨를 imagefile [1] 청허당 2018-08-27 781
3311 5기 절집 고양이 imagefile [1] 박호광 2018-08-22 726
3310 5기 골목대장 imagefile 박호광 2018-08-17 57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