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가마당

jsk01.JPG jsk02.JPG jsk03.jpg jsk04.JPG jsk05.JPG

jsk007.jpg

jsk08.JPG jsk09.JPG jsk10.JPG jsk11.JPG jsk12.JPG

jsk06.JPG

 

하동 양귀비 축제에서

 

개양귀비
꽃양귀비
우미인초
애기아편꽃
같은 꽃의 다름 이름들
사람들이 제멋대로 붙여놓은
이름이야 무엇인들 어떠하리
 
벌판에는 붉은 꽃들 가득 피어 바람에 흔들리고
그 붉음에 취한 사람들 꽃 따라 흔들리고
하동 양귀비 축제 마지막 날
가족들 연인들 꽃밭 길을 거닐고.

활짝 핀 꽃만 꽃이더냐
꽃축제의 끝자락
떨어진 꽃잎들 바람에 휘날리고
바닥에 뒹굴며 꽃 그림자와 어우러지고.
 
이제 축제가 끝나고 나면
벌판은 고요하고 평화롭고 쓸쓸한
안축제(un-festival)를 즐기리라
<거울 나라의 앨리스>에서 험티 덤티가
생일보다 더 많고 좋은
안생일(un-birthday)을 즐기듯이…….

 


 정석권 작가는pr20.jpg

 

전북대학교 영문과에 재직 중이며 
사진과 글을 통해서 일상의 모습들이나 여행지에서의 인상을 기록해왔다.


풍경사진을 위주로 찍으면서도 그 풍경 속에 사람이 있는,

사람의 생활에 대한 이야기가 있는 사진에 관심이 많다. 
길을 떠나서 길에서 만나는 풍경과 사람들의 모습과 인상을  전달하고자 한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댓글 작성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List of Artic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