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향리를 아시나요?

곽윤섭 2015. 08. 21
조회수 12398 추천수 1

50여년 동안 미공군 폭격훈련장이었던 매향리

주민들의 힘으로 되찾은지 10년, 기념 사진전

 

 

mh09.jpg » 고온동풍경/윤승준

 

 

 경기도 화성시에 있는 매향리를 기억하는가. 이곳엔 미군부대가 즐겨 이용하던 쿠니사격장이 있었다. 미 공군은 1951년부터 2005년에 쿠니사격장이 폐쇄될 때까지 54년 동안 폭격훈련을 하며 이곳 매향리 일대에 포탄을 쏟아부었다. 10년이 지났다. 언론에, 특히 한겨레신문에 연일 오르내리던 그 ‘매향리’는 잊혀지고 있다. 잊어도 되는 일이 있고 잊어서는 안 되는 일이 있다. 잊지 말자는 뜻에서 쿠니사격장 폐쇄 10주년 기념 매향리평화예술제 사진전 ‘못살, 몸살, 몽상’전이 8월 23일부터 29일까지 매향리 미군부대 반환 터에서 열린다. 이번 전시는 화성시가 주최했다.

 일어났던 일의 증거자료인 사진은 잊어버린 것, 잊어버릴지도 모르는 것을 기억하는데 최고의 수단이다. 만들어진 사진이 아닌 존재했던 사실을 기록한 사진에만 국한되는 이야기다. 매향리 주민들은 50여 년 동안 강제로 헐값에 징발당했던 그들의 어장과 토지와 임야에 하루에도 수십 차례 포탄이 쏟아지는 것을 눈으로 보고 귀로 들어야만 했다. 벌써 잊어버린 사람들이 많겠지만 이 매향리의 미군사격훈련장이 폐쇄된 것은 미군이 관용을 베풀어서가 아니다. 주민들이 수차례 점거 농성을 했고 국회와 정부에 청원서를 냈고 국가를 상대로 손해배상 청구소송을 해서 쟁취한 성과물이다.
 
 그래서 이번 사진전이 소중하다. 이곳에 미군의 폭격훈련장이 있었다는 사실을 잊지 말아야 하고 그 훈련장을 주민들의 힘으로 폐쇄시켰다는 사실 또한 잊지 말아야 한다. 전시에는 강용석, 국수용, 노순택, 윤승준, 이영욱, 정진호(가나다순) 작가가 참여했다. 모두 60여 점이 걸린다. 강용석은 1999년에 발표했던 ‘매향리 풍경’의 사진을 내놓았으니 6명 중 가장 옛날 매향리를 보여주고 있다. 황량한 풍경이다.

 

 국수용은 2000년에 매향리를 방문하여 주민들의 사연을 듣고 주민들의 얼굴을 찍었다. 6명의 사진가들 중 가장 직설적으로 매향리의 아픔을 전달하고 있다. 2000년 당시 매향리에 거주하던 88세 이춘분 어르신의 증언이 절절하다. 50여 년 전 당시 “16세였던 어린 아들이 산에 나무를 하러 갔다가 미군의 폭격에 맞아 현장에서 사망했고, 그 충격으로 남편마저 화병으로 죽은 후 미군에게 항의 한마디 하지 못하고 지금까지 살아왔노라” 전시장에 걸린 주민들의 얼굴사진은 저마다 사연을 우리에게 전해주고 있다. 사진의 힘이다.

 

  노순택은 2000년에 찍은 매향리의 야간폭격훈련 장면을 보여준다. 보도자료에 첨부된 또 한 장의 사진은 전형적인 노순택 표다. 20세기 후반에 한국에서 태어나지 않았다면 마틴 파처럼 개구쟁이 같은 사진을 즐겨 발표했을 노순택은 불행하게도 20세기 후반에 그것도 한국에서 태어나는 바람에 마냥 웃을 수만은 없는 치기를 보여주고 있다. 어떻게 생각하면 편한 환경에서 태어났다면 사진가가 되지 않았을 것 같다.

mh01.jpg » 매향리 풍경/강용석

mh02.jpg » 매향리 풍경/강용석

mh03.jpg » 국수용

mh04.jpg » 국수용

mh05.jpg » 뤙아일랜드/노순택

mh06.jpg » 뤙아일랜드/노순택      

mh08.jpg » 고온동풍경/윤승준

mh10.jpg » 쿠니의 기억/이영욱

mh11.jpg » 쿠니의 기억/이영욱

mh12.jpg » 이상한 바닷가/정진호

mh13.jpg » 이상한 바닷가/정진호     

 

  윤승준은 2015년에 찍은 ‘고온동 풍경’을 걸었다. 매향리는 2005년에 폐쇄되었는데 2015년에 어떻게 매향리를 찍을 수 있는지 궁금한 사람들은 사진을 보면서 바로 감을 잡을 것이다. 윤승준은 매향리 주민들의 오래전 흑백사진을 이 마을의 집 벽에 환등기로 비추고 2015년 현재의 주민들을 그 옆에 세워 사진을 찍었다. 지금의 주민이 흑백 사진 속에 들어있다. 역시 사진의 힘이다. 사진 아닌 어느 매체로 이런 일을 할 수 있겠나.

 

  이영욱도 2015년에 매향리에서 작업을 했다. 사실상 강용석이나 국수용, 노순택은 편하게 이번 전시에 가담한 편이다. 옛날 사진을 꺼내기만 하면 되었으니까. 이 또한 사진의 힘이다. 동시에 사진의 취약함이다. 그러므로 이영욱은 대단히 고민을 했을 것이고 ‘쿠니의 기억’으로 대처했다. 쿠니사격장 안에 있었던 미군기지의 방치된 건물 안에서 간접적으로 미군, 미군폭력의 흔적을 살펴보고 있다. (관객더러) 살펴보라고 사진을 보여주고 있다. 사진에서 직접 매향리, 사격, 폭격의 폭력, 아픔을 읽어낼 수는 없다. 그런데 추측하라는 것이고 다른 5명의 사진가와 함께 전시를 하기 때문에 읽어낼 수 있다. 이 사진만 덜렁 걸었다면 뜬금없는 일이 될 수 있다. 단체전 기획의 묘미다.

 

  정진호도 2015년에 매향리 작업을 했다. 이영욱과 달리 명쾌하고 가볍게 풀어냈다. 주민들이 승리하여 되찾은 매향리는 이젠 관광지로 변해버린 것인가? 철조망 옆으로 카우보이모자 또는 승마모자를 쓴 사람들이 말을 타고 지나간다. 배경 쪽엔 교회건물이 있다. 불균형, 엉뚱한 것들의 조합, 비현실성 등을 보여주면서 2015년의 매향리를, 매향리의 역사를 비틀고 있다. 벌서듯 철조망을 들고 있는 군인도 마찬가지다. 그래서 제목이 ‘이상한 바닷가’다. 또 다른 차원에서 사진의 힘을 보여준다. 무슨 말이냐면 1951년에 사격장이 만들어지고 54년 동안 섬과 바다에 포탄이 떨어지고 주민들이 점거농성을 하고 2005년에 이곳을 오염시켜놓은 채 미군이 떠났던 일들은 모두 과거의 매향리다. 2015년 현재의 매향리는 정진호의 사진에서 가장 정확하게 보인다. 과거는 있었던 일이다. 그렇지만 현재는 현재의 모습이다. 물론 이 또한 2025년에는 10년 전의 사진이 된다. 사진의 힘이며 “사진이란 이런 것”이라고 말한다.
 
 전시 기획자의 몫이 큰 전시다. 만약 강용석의 ‘매향리 풍경’ 단독으로 전시를 채웠다면, 혹은 강용석과 같은 시대에 매향리를 찍었던 수많은 사진가, 사진기자들의 사진으로 전시를 채웠다면 이런 분위기를 내지 못한다. 국수용도 노순택도 마찬가지다. 단독으로 해도 의미가 있지만 지나간, 이미 발표된 작업이다. 그래서 사진은 영원히 살아남을 것이다. 내일엔 내일의 태양이 뜨고 그 빛이 있으니 내일엔 내일의 사진을 찍을 수 있는 것이다. 오늘 빛과 내일 빛은 다르고 오늘 사진과 내일 사진이 다르다.
 
 2015년에 작업한 3명의 작가들이 있었으니 전체가 빛을 발휘했다. 전시 기획자 최연하는 “별도로 주문하진 않았는데 결과물이 다양하게 나와줘서 좋았다”라고 겸손하게 말했다.
 
 한국사람들은 유난히 잘 잊어버린다. 잊어도 좋은 것이 있고 잊어선 절대 안 되는 것도 있다. 역사를 잊은 민족에게 미래는 없다. 거듭 강조하거니와 사진의 힘이다.
 

곽윤섭 선임기자 kwak1027@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전시회

사진으로 만든 방주

  • 사진마을
  • | 2018.12.04

‘내셔널지오그래픽 특별전, 포토 아크(Photo Ark): 동물들을 위한 방주’ 앙코르 전이 서울 정동 경향아트힐 2층 내셔널갤러리에서 정식 개막했다...

전시회

우리는 '자영업자'입니다

  • 사진마을
  • | 2018.09.11

동네 밥집, 빵집, 이발소, 미장원 우리 시대 자영업자들의 현주소 김지연 작가 사진전 <자영업자> 김지연 개인전 ‘자영업자’가 11일부터 10월 3...

취재

아이들 그림에서 바스끼야를 찾았다

  • 사진마을
  • | 2018.05.24

29년 경력의 의류 패션전문가 권오향씨는 지난해 성남의 대표적 복지단체 중 하나인 ‘(사)참사람들’의 무급 이사장이 됐다. 그는 지속 가능한 복...

취재

복지도 트렌드, 잘 꾸며야 따라가

  • 사진마을
  • | 2017.08.24

복지단체 이사장 된 패션전문가  사단법인 참사람들 권오향씨       패션과 복지는 서로 어울리지 않을 것 같은 낱말이다. 그런데 패션업계 ...

사진이 있는 수필

마녀와 선녀와 그림자

  • 사진마을
  • | 2017.05.01

사진이 있는 수필1-마녀와 선녀 4월 첫주에 북유럽에 있는 3개국에 짧게 다녀왔다. 헬싱키에서 배를 타고 갈 수 있는 수오멘린나가 여러모로 좋았...

전시회

사진은 마을버스를 타고

  • 사진마을
  • | 2016.08.25

남정문 사진전 ‘주변인들’ 부산 산동네 100여개 노선...창 안에서 본 창 밖 “사회 중심부에서 비껴난 공간의 소소한 이야기”   마을버스를...

전시회

매향리를 아시나요? [1]

  • 곽윤섭
  • | 2015.08.21

50여년 동안 미공군 폭격훈련장이었던 매향리 주민들의 힘으로 되찾은지 10년, 기념 사진전  경기도 화성시에 있는 매향리를 기억하는가. ...

전시회

'인어판타지' 보러 '예술의 전당'으로

  • 곽윤섭
  • | 2015.08.18

중력과 부력의 덕으로 유연한 자세 수중사진가 제나 할러웨이 사진전     여성수중사진가 제나 할러웨이의 사진전 ‘더 판타지’가 전...

전시회

연기는 꽃으로 피고, 꽃은 연기로 사라지다

  • 곽윤섭
  • | 2014.08.04

김종현 사진전 ‘모멘트 드로잉’ 바람이 조각한 고와서 서러운 순간의 곡선 ‘우연적인 필연’이 빚어낸 새로운 아름다움 김종현의 사진전 ...

전시회

눈물에 감전된 밀양, 사람이 있어 희망이다 [3]

  • 곽윤섭
  • | 2014.01.09

빈진향 사진전 ‘그곳에 사람이 산다’ 슬픔조차 나눠 ‘오래된 미래’ 지켜내는 힘으로 부활 ‘별 일 없어 안녕할 것 같은‘ 일상이 되레 현실 ...

전시회

총알이 피해 간 그, 총알보다 빨리 찍다

  • 곽윤섭
  • | 2013.07.26

전쟁을 혐오했던 전설적인 전쟁사진가 로버트 카파 탄생 100주년 기념 사진전 1937년 세고비아전선 스페인/게르다 타로 ⓒ국제사진센터/매그넘포토스...

취재

새해 첫날 대문사진 보면 그 신문이 보인다 [2]

  • 곽윤섭
  • | 2013.01.03

[사진 뒤집어보기]2013년 신년호 1면  단골도 있고 연출도 있고 기획도 있고... 차별성은 있으나 날짜 빼먹거나 재탕도  2013년 1월 1일치 ...

취재

올 겨울 서울 제대로 온 폭설, ‘나는 눈이다’ [9]

  • 곽윤섭
  • | 2012.02.01

[사진 뒤집어보기] 서울 대설주의보  이대, 명동, 세종로, 강변북로…, 어디가 최고?  속도. 빛, 배경, 플래시, 초점거리 따라 제각각 ...

취재

신년호 1면 기획사진에는 식은 사진이 많다 [2]

  • 곽윤섭
  • | 2012.01.03

[사진 뒤집어보기] 그림 같은 멋진 이미지 컷, 날짜 빼거나 거짓으로  관련 특집기사와 맞물려 쓸 때는 대체로 정확하게  먼저 퀴즈부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