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슴에 곰삭은 어머니, 삶 일군 몸 속울음 켜켜이

곽윤섭 2012. 09. 11
조회수 16593 추천수 0

  신미식 특별초대전 <삶의 도구>

 ‘아프리카 작가’ 딱지 떼고 ‘이제야 말할 수 있다’

 주름진 손발이 논밭, 고랑과 이랑마다 세월 녹아


 

_MG_61861.jpg

 

 

한국을 포함하여 세계 100여 개국을 다니면서 사진을 찍고 있는 한국 사진가 신미식이 9월 12일부터 사진전 <삶의 도구>를 연다. 이번 전시는 숙명여자대학교 문신미술관의 특별초대전 형식으로 열린다. 많은 나라에서 사진을 찍었지만 그동안의 신미식은 에티오피아, 마다가스카르 등 아프리카를 주무대로 삼았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그랬던 그가 이번엔 우리 땅과 우리의 삶으로 방향을 틀었다. 정확히 이야기하면 방향을 튼 것이 아니라 처음부터 관심이 있던 이야기였으나 좀처럼 입을 열지 않다가 “이제야 말할 수 있게 되었다”고 해야겠다.

 한국의 다큐멘터리 사진가들 중에서 주 작업무대가 외국이니 작가들이 꽤 있다. 반면에 좀처럼 외국 사진을 찍지 않고 한국의 이슈와 상황을 따라가는 작가도 있다. 간혹 만나게 되면 양쪽 모두의 변을 듣는다.
 한 명이 아닌 여러 작가의 반응을 모은 것이다.
 “흥이 나질 않아. 마음이 동하질 않아. 새로움이 없다는 이야기도 되겠네요. 너무 익숙한 상황이어서 그런가. 사진을 하려고 보니 벌써 한국을 찍는 작가들이 많고 다들 잘하고 계셔서 내가 뛰어들 일이 없는 것 같기도 하고…….”
 이번엔 한국에서만 찍는 작가들의 이야기다.
 “다른 곳은 나에게 맞질 않아. 잘하시는 분들이 많은데 굳이 내가……. 내가 잘 모르는 나라에선 나의 이야길 할 수가 없어. 비행기 값을 대주면 나도 잘 찍을 수 있어(이건 최민식 선생의 반농반진)”
 
 모아두고 보니 양쪽의 이야기가 어째 비슷해 보인다. 늘 해오던 것이 아니어서 갑자기 바꾸려니 부담스럽다는 말을 하는 것 같다. 그런데 사진가들의 이야기는 새겨들어야 할 필요가 있다. 이들은 사실 한국과 외국의 작업을 모두 하는 경우가 대부분이란 것이다. 이갑철작가도 파리를 비롯한 유럽에서 작업을 한 적이 있다. 마찬가지다. 신미식도 한국 작업을 하고 있었다. 그걸 발표한다는 것이 쉽지 않았을 뿐이다. <아프리카>라는 이름표의 무게가 무거웠을 법도 하다. 그러나 이번에 신미식 작가가 한국 땅에서 찍은 사진만으로 구성된 전시 <삶의 도구>를 한다고 해서 완전히 사진 인생의 내용을 바꾸려고 하는 것은 아닐 것이다. 더 지켜볼 일이지만 의지가 있다면 한국이든 외국이든 땅은 중요하지 않을 것이다.
 
 <삶의 도구>는 이제 50을 막 넘긴 작가가 살아오면서 가장 담고 싶었던 주제라고 한다. 작가의 어머니는 13남매를 낳아 기르신 분이라고 한다. 이제는 기억 속에 남아있는 어머니의 거친 손과 발을 다시금 눈으로 보고 싶은 마음일 것이다. 논일, 밭일, 집안일을 할 때 호미 같은 것 외의 도구도 필요하다. 가장 기본적인 도구는 몸 그 자체다. 일의 주체는 손과 발과 허리다. 그래서 전시되는 사진은 온통 손과 발에 대한 묘사로 채워져 있다. 손은 호미를 닮았으며 발은 밭을 닮았다. 흑백이 아닌 컬러로 찍더라도 시골의 흙에서 일하는 부모는 흙의 색과 질감을 닮아간다. 하물며 이번 전시는 흑백이니 작가 신미식의 캔버스는 흙빛이다. 핏줄이 크게 드러난, 아니 불뚝한 핏줄밖에 보이지 않는 손에 쥐어진 고추는 손을 닮았다. 채소밭에 들어가 밭일을 하는 저 꽃무늬 옷의 어머니는 밭의 일부처럼 보인다.

 

_MG_6033.jpg  
 
_MG_60951.jpg  

 

_MG_62321.jpg

 

_MG_62751.jpg

 

_MG_63721.jpg

 

_MG_65521.jpg

 

_MG_66311.jpg

 

3.jpg

 

지난주에 전시를 앞두고 잠깐 신작가를 만났다. 작가는 “이번 전시 때는 많은 사람이 울고 가게 만들겠다”고 했다. 사진전시를 준비하면서 본인이 많이 울었다는 소리를 이렇게도 하는구나 싶었다.
 전시는 숙명여자대학교 르네상스 플라자 B2 문신미술관 문갤러리, 무지개갤러리에서 10월 2일까지 열린다. 문의 02-2077-7052
 
  

곽윤섭기자 kwak1027@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전시회

눈오는 대밭 표정 [1]

  • 사진마을
  • | 2018.10.31

원춘호 작가의 사진전 죽림설화(竹林雪花)가 서울 종로구 인사동 10길 22에 있는 갤러리 그림손에서 열리고 있다. 11월 5일까지. 02-733-1045 꽤 많...

전시회

우연을 가장한 필연적 사진

  • 사진마을
  • | 2017.12.14

손이숙 '어게인스트 디 아이즈' 개인전 인천 배다리에서... 신작 절반 이상 포함 손이숙의 사진전 ‘어게인스트 디 아이즈’가 15일부터 27일까지...

전시회

거울 속의 우리는 어디에?

  • 사진마을
  • | 2017.08.07

연희동 B.CUT갤러리 기획전 <화양연화> 중, 손이숙 <거울 여자>  손이숙 작가의 사진전 ‘화양연화’-거울 여자가 8월 2일부터 9월 5일까지 서울 ...

취재

사진의 90%는 아이디어, 작가는 뭣으로 기획하나

  • 사진마을
  • | 2017.04.26

[사진가들이 밝히는 노하우]  유명 사진교육가 필립 퍼키스  “거의 모든 것은 사전 계획  10%만이 물끄러미 바라본 결과물”     인터넷으...

전시회

사진 찍는다면 사진보다 사람

  • 사진마을
  • | 2016.12.02

손대광 사진전 '광민탕-다 때가 있다' 스페이스22 개관 3주년 기념전시 손대광의 사진전 ‘광민탕-다 때가 있다’가 2일 서울 강남역 1번 출구 ...

취재

문 닫은 그때 그 목욕탕에 그때 그 사진들을 걸다 [4]

  • 사진마을
  • | 2016.08.16

손대광 사진전 ‘광민탕: 다 때가 있다’   발가벗은 목욕탕에서 느닷없이 사진기를 들이대면 뺨 맞아도 싸다    근데 이 남자 앞에서는 가림...

취재

노래·춤·마술 곁들여 얘기 술술…동심에 사랑 쏙쏙

  • 사진마을
  • | 2015.12.01

[내 나이가 어때서] <1> 동화구연 동호회 ‘아름다운 실버’    손 많이 움직여야 하니 좋고 아이들 기 받아서 좋고  애인 만나러 가는 날...

사진책

손대광 작가 추천 음악과 함께-‘어제의 오늘’ 속으로 시간의 귀환 [3]

  • 곽윤섭
  • | 2015.05.01

한영수 사진집 2탄 ‘꿈결 같은 시절’ 세월의 강 건넌 그 때 그 아이들 손대광 작가께 감사드립니다. 적절한 선곡입니다. 직접 본...

취재

재일한국인 30년 땀이 도쿄 한복판에 보석이 되다 [2]

  • 곽윤섭
  • | 2014.11.25

손대광 사진전 '일본 in 아리랑별곡'  2013년 ‘터미널블루스’로 최민식 사진상 특별상 부문에서 장려상을 받았던 사진가 손대광(42)씨가 오...

취재

매그넘작가도 때론 노출을 못 맞출 때가 있다 [4]

  • 곽윤섭
  • | 2014.11.18

40년 사진 내공 스티브 매커리 한국 1박2일 동행기 난생 처음 방문 JSA에서 긴장...시간도 쫓겨 왼손잡이용으로 개조한 세계 유일한 사진기 세...

사진책

사진기자표 인물사진의 정석 [1]

  • 곽윤섭
  • | 2014.05.01

정동헌 사진집 <100인첩> “작업멘트 날려 어색함 깨고 그 순간 뺏아내” 직업 따라 100인 100색…인물 후기도 ‘짭짤’  현직 사진기자인 정동...

전시회

사진값을 관객이 정하는 전시 [1]

  • 곽윤섭
  • | 2014.03.12

김미옥, 유승광, 봉혜영 사진전 ‘프리(FREE)전-내가 만난 아름다운 순간’ 수익금 전액 유니세프 기부...아름다운 마음도 전시  사진전 <프리...

전시회

총알이 피해 간 그, 총알보다 빨리 찍다

  • 곽윤섭
  • | 2013.07.26

전쟁을 혐오했던 전설적인 전쟁사진가 로버트 카파 탄생 100주년 기념 사진전 1937년 세고비아전선 스페인/게르다 타로 ⓒ국제사진센터/매그넘포토스...

사진책

작가와 시대 넘나들며 ‘순간’들의 맥락 짚어 [1]

  • 곽윤섭
  • | 2013.03.12

제프 다이어의 사진비평서 <지속의 순간들>  1800년대부터 현재까지 활동한 42명 사진작가들 다뤄  맹인 누드 모자 등 테마별로 어떻게 왜 찍었...

취재

새해 첫날 대문사진 보면 그 신문이 보인다 [2]

  • 곽윤섭
  • | 2013.01.03

[사진 뒤집어보기]2013년 신년호 1면  단골도 있고 연출도 있고 기획도 있고... 차별성은 있으나 날짜 빼먹거나 재탕도  2013년 1월 1일치 ...

사진책

200일 동안 8명이 훑은 다른 시선 같은 시선 [1]

  • 곽윤섭
  • | 2012.12.24

2012 인천 아카이브 프로젝트 <인천을 보다> 현지 작가 2명도 동참…공간기록 사진공부에 알맞춤 2012 ‘동네방네 인천 사진아카이브 프로...

전시회

가슴에 곰삭은 어머니, 삶 일군 몸 속울음 켜켜이 [1]

  • 곽윤섭
  • | 2012.09.11

신미식 특별초대전 <삶의 도구> ‘아프리카 작가’ 딱지 떼고 ‘이제야 말할 수 있다’ 주름진 손발이 논밭, 고랑과 이랑마다 세월 녹아 ...

취재

‘코리아’ 영화와 당시, 21년 만의 취재기 [10]

  • 곽윤섭
  • | 2012.05.11

마지막 자막에 흐르는 사진 4장, 감동의 재구성 ‘만리장성’ 넘은 아리랑, 둘보다 나은 하나 확인 영화 ‘코리아’가 지난주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