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래도, 그러니까, 그들은 사랑을 찍었다

곽윤섭 2015. 02. 05
조회수 15124 추천수 0

‘세월호’ 안산 단원고 학생들 대상 12주 사진교육
따뜻함·그리움 등 추상적인 주제도 나름대로 ‘척척’
사진 느낌 서로 얘기 나누고 ‘그 교실’ 찍어 오기도

 

축소-학교에서 7.JPG » 학교에서 바라본 하늘

 

2014년 여름부터 가을에 걸쳐 사진을 배운 안산 단원고 2·3학년 학생들의 작품사진을 세월호 생존 학생 학부모 대표의 동의를 얻어 <한겨레>  사진마을에 소개한다. 한겨레 곽윤섭 선임기자는 한겨레교육문화센터 ‘곽윤섭의 사진클리닉’ 제자 6명(김문기, 선종석, 오기봉, 최소정, 차익준, 우춘희)으로 구성된 조교팀의 재능기부 도움을 받아 안산 단원고 현지에서 지난해 8월 7일부터 매주 한 번, 한 번에 90분씩 12주에 걸쳐 진행했다. 여러 상황을 고려해 작품을 찍은 학생의 이름은 밝히지 않는다. 사진 교육과 프로젝트를 주관한 <세이브 더 칠드런>은 단원고  2·3학년 학생들과 시리아 청소년의 공동사진전을 6일부터 서울 종로구에 있는 57th 갤러리에서 연다. 


처음엔 해가 길었으나 마지막 수업이 끝난 날 단원고 교정은 어둑어둑했다. 고등학생을 대상으로 하는 사진교육은 나이 어린 초등학생보다 더 어려울 것이라고 짐작했다. 걱정은 몇 주 걸리지 않아 해소되었고 수업시간에는 차츰 웃음과 박수도 나오기 시작했다. 30분가량의 교실 수업과 한 시간가량의 교실 바깥 실습으로 이루어졌는데 조교들이 사진을 지도하고 분위기를 띄우는데 큰 역할을 했다. 매시간 사진과제를 부여했는데 처음엔 ‘좋아하는 것 뭐든지’, ‘사람이 들어있는 사진’이 과제였고 셔터속도에 대한 감을 익히기 위해 점프샷을 연습하기도 했다. 조교들이 점프샷의 모델이 되기도 했고 마침 교정을 지나가던 친구가 서너 번에 걸쳐 뜀뛰기를 하기도 했으며 운동장을 지나가던 체육선생님이 한 학생의 요청으로 대여섯 번 슈퍼맨 같은 점프를 보여줘 이를 본 모두가 감탄사를 연발했다.

 

축소-학교에서 5.JPG » 학교 풍경

gk.JPG » 학교 풍경

축소-학교에서6.JPG » 학교 풍경  

DSCF0148.JPG » 셔터속도 실습

축소-사진의 핵심은 빛.JPG » 사진은 빛축소-학교에서 8.JPG » 학교 풍경

gk11.JPG » 과천서울대공원 야외수업축소-상징과제 색깔.JPG » 상징과제 색깔 gk1101.JPG » 내가 좋아하는 친구 gk1102.JPG » 내가 좋아하는 친구 축소-학교에서 11.JPG » 학교 풍경

축소-반영.JPG » 반영

 

  

 수업 후반부엔 자신의 느낌을 표현하는 과정을 포함했는데 뭔가를 찍어오고 그 사진에서 어떤 느낌이 나는지 나머지 학생들의 의견을 듣고 본인이 발표하는 식이었다. 학생들은 따뜻함, 그리움 등의 추상적 표현을 나름대로 척척 찍어왔다. 12번의 수업을 마친 뒤 끝까지 포기하지 않은 열 다섯 학생의 사진을 묶어 기념 사진집 <사진은 사랑이다>를 펴냈는데 사진집 제목은 학생들이 아이디어를 내고 직접 인기투표를 해서 결정했다.

 

 학생들의 사진실습을 지켜보던 생존학생 부모 대표 장동원씨는 “사진을 배우는 학생들이 친구들과 수업을 했던 교실에서 담고 싶은 것은 사진 속에 많이 담아두면 이후 너희들에게 소중한 자료가 될 것이다”라고 격려했다. 이후 학생들은 직접 교실을 찾아가 책상에 놓인 꽃, 과일, 사진, 쪽지 등을 찍어오기도 했고 학교 이곳 저곳에 그려져있는 노란 리본을 담기도 했다.

 

 기념사진집에는 각자의 소감이 들어있다. 김주희 학생은 “즐겁고 행복한 날에 사진을 찍고 싶어요. 앞으로는 다른 사람이 봐도 신기해할 만한 사진을 남기고 싶어요”, 정현욱 학생은 “지금 제 앞에 펼쳐진 멋진 모습을 다른 사람들과 공유하고 싶을 때 사진을 찍어요”, 장애진 학생은 “하늘이 예쁠 때 저는 카메라 셔터를 누르고 싶어져요”라고 적었다.

 학생들이 찍은 사진들을 보고 누군가 단 한 명이라도 즐거움이나 희망, 감동을 발견하게 된다면 찍은 학생에게나 사진을 감상하는 이 모두에게 더없이 가치 있는 일이다. 이들에게 앞으로도 사진이 힘이 되기 바란다.

 곽윤섭 선임기자 kwak@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태그
첨부
엮인글 :
http://photovil.hani.co.kr/407336/ff4/trackback


List of Articles
전시회

호텔 40개방 통째 사진전시

  • 사진마을
  • | 2017.10.31

호텔 방 40개 통째로 전시실 40명 작가 40개 주제로 이색적인 포항 사진페어 ‘서울과 지역의 연결과 발굴‘ 취지 포항예술문화연구소에서 주관  ...

전시회

작가마당 단체전 개막 [6]

  • 사진마을
  • | 2017.10.13

사진마을 작가마당 단체전을 안내합니다. 말 그대로 작가마당에서 연재하고 있는 작가 15명이 처음으로 전시를 하게 된 것입니다. 10월18일부터 11...

취재

누구나 누르면 찍히지만 모두가 사진은 아니다 [3]

  • 사진마을
  • | 2017.05.31

[뭘 어떻게 찍을까] 아마추어들은 출사 나가면 묻는다 "여기서 뭘 찍어야 하죠?" 한 사진전문 출판사 대표는 말한다 "자신의 이야기를 하라 가까...

취재

“기억하면 사랑이 되는 게 사진이잖아요” [1]

  • 사진마을
  • | 2016.03.04

다문화가정 사진 촬영 7년째 인클로버재단 한용외 이사장 인클로버재단은 다문화가정을 찾아가 가족사진 찍어주는 일을 7년째 주력사업으로 펼쳐온 ...

전시회

네팔 100명 아이들의 꿈

  • 사진마을
  • | 2016.01.05

  글 쓰고 사진 찍는 프로젝트 아티스트 윤정의 인터뷰사진전 ‘네팔, 그 속으로’가 안산문화예술의 전당 화랑전시관에서 열리고 있다. ...

뭘까요

뭘까요? 4월 정답자, 5월 문제 발표

  • 사진마을
  • | 2015.05.26

4월치 ‘뭘까요?’의 정답은 지구본 모양의 연등입니다. ‘연등’은 정답 처리했고 ‘지구본’만 쓰신 분은 오답 처리했습니다. 정답자 중 다섯 분...

취재

그래도, 그러니까, 그들은 사랑을 찍었다 [1]

  • 곽윤섭
  • | 2015.02.05

‘세월호’ 안산 단원고 학생들 대상 12주 사진교육 따뜻함·그리움 등 추상적인 주제도 나름대로 ‘척척’ 사진 느낌 서로 얘기 나누고 ‘그 교실...

취재

2014 사진마을 송년 필자 회원 모임 [1]

  • 곽윤섭
  • | 2014.11.26

2014년 사진마을 송년 필자 회원 모임을 공지합니다. 한 해 동안 사진마을을 아껴주신 여러분들과 함께 송년의 밤을 보내고자 합니다. 대...

강의실

찾는 것 만큼 찍을 수 있다 [7]

  • 곽윤섭
  • | 2013.04.03

[곽윤섭 사진클리닉 TV특강] <5> 사진에서 대비 찾는 것 만큼 찍을 수 있다 곽윤섭 사진클리닉 TV특강 4편 바로가기 곽윤섭 사진클리닉 ...

취재

시의 눈으로 읽어낸 ‘사진 속의 사진’ [5]

  • ylight20
  • | 2011.03.16

브레히트 사진시 ‘전쟁교본’ 신문·잡지에서 오려낸 사진에 자작 4행시 붙여 히틀러의 전쟁 광기 심판, 사실 뒤의 진실 통찰 ▲눈빛 전쟁교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