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도 바다에서 와인 한잔

사진마을 2017. 10. 12
조회수 9745 추천수 0

 너무나 특이한 두 사진전이 지금 서울 청운동 류가헌에서 열리고 있다. 전시 기간이 짧아 15일에 끝나 버린다. 1관에선 김지현의 ‘독도 아리랑’이 열리고 있고 2관에선 이준호의 ‘또 다른 시선’이 열리고 있다. 각각 특별하고 서로 천양지차다.
 ‘독도 아리랑’은 말 그대로 독도를 찍은 사진인데 바다 밑 독도다. 수중 사진가이자 군산대학교 해양생명응용과학부 교수이기도 한 김지현은 작업노트를 통해 “남들의 평가는 처음부터 관심사가 아니었다”라고 선언했다. 따라서 더 할 말이 없다. 김지현이 그동안 해왔던 작업과 앞으로의 작업의 진정성은 사진에서 충분히 전달된다. 더 자세한 이야기는 그를 만나서 들어보고 판단할 생각이다.
  이준호의 ‘또 다른 시선’도 놓칠 수 없는 전시다. 어쨌든 간에 재현할 수 없는 이미지들이란 점은 확실한 미덕이다. 역시 사진들이 말을 한다. 


kjh01.jpg kjh02.jpg kjh03.jpg kjh04.jpg kjh05.jpg kjh06.jpg kjh07.jpg kjh08.jpg kjh09.jpg » 김지현의 '독도 아리랑'




ljh01.jpg ljh02.jpg ljh03.jpg ljh04.jpg ljh05.jpg ljh06.jpg ljh07.jpg ljh08.jpg

ljh09.jpg » 이준호의 '또 다른 시선'
 

곽윤섭 선임기자 kwak1027@hani.co.kr     사진 제공/류가헌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사진책

독도 바닷속 430종 직접 촬영

  • 사진마을
  • | 2017.10.17

독도 바닷속 샅샅이 훑어 해양생물 430종 찾아내 다이버이자 사진가인 김지현 수산학 박사  20년 넘게 자비 들여 오가며 사진 찍어  2014년부터...

전시회

독도 바다에서 와인 한잔

  • 사진마을
  • | 2017.10.12

 너무나 특이한 두 사진전이 지금 서울 청운동 류가헌에서 열리고 있다. 전시 기간이 짧아 15일에 끝나 버린다. 1관에선 김지현의 ‘독도 아리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