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러시면 코스모스가 아파요

곽윤섭 2011. 10. 11
조회수 11724 추천수 0

 꽃보다 아름다운 것이 사람이라고 하지만

 꽃밭 들어가 사진 찍는, 꽃보다 못한 사람 

 

10일 구리한강시민공원에 다녀왔습니다. 이곳에선 7일부터 10일까지 <2011 구리 코스모스축제>가 열렸습니다. 코스모스가 흐드러지게 피어있습니다. 축제기간은 끝났지만 여전히 꽃은 만개해있으니 가을과 코스모스를 감상하러 가셔도 좋겠습니다. 경기관광공사 추천 '올 가을 가볼만한 3대축제'에 선정되는 등 해가 거듭할수록 구리의 코스모스는 유명해지고 있으며 사람들도 많이 찾고 있습니다.

 

볼거리가 많아지는 곳에 사람이 많아지면 여러가지 폐단이 따라다닙니다. 우선 먹거리가 있어야 하니 장터가 크게 생깁니다. 식후경이라고 했으니 어쩔 수 없습니다. 장터는 한쪽에다 몰아두었습니다. 나쁘지 않았습니다. 그러나 가장 큰 문제는 질서의식이었습니다. 질서란 단어에선 어쩐지 인위적인 느낌이 들므로 저도 그다지 탐탁치않게 생각합니다. 질서를 지키지 않는다는 거창한 표현보다는 부끄러움을 모르는 것이 문제라고 하겠습니다.

길게 말하지 않겠습니다. 꽃구경을 하러 오신 분들이 꽃을 밟고 다니는 것은 상식적으로 이해할 수가 없습니다. 자기만 꽃을 즐기면 된다는 것인데 그야말로 부끄러운 일입니다. 사진 함 볼까요?

 

 

001.jpg

꽃밭에 앉아~  

 

005.jpg

두 여인이 꽃밭에 들어가 사진을 찍습니다. 너무 멋있어 보이는지 왼쪽에 있던 한 분도 동참합니다.

 

006.jpg

멀리서 호루라기 소리가 들립니다. 구리시에서 파견한 분들이 꽃밭 울타리를 넘지 마라고, 빨리 나오시라고 호루라기를 붑니다.

그러나 잠깐만 기다리라고 손짓을 하는 광경입니다. 그러곤 여전히 사진촬영에 몰두합니다.

 

007.jpg

사진을 찍고 나면 나옵니다. 오래 있을리는 없습니다. 그렇지만 이런 사람들이 한둘이 아니니 코스모스는 쓰러집니다.

 

003.jpg  

바로 옆에서 단속하는 분이 제지하는데도 그냥 사진을 찍습니다.

 

002.jpg

 

 

004.jpg

 

 

012.jpg

여러 방법으로 울타리를 건너옵니다. 보기 좋습니까?

 

 

011.jpg  

 

 

008.jpg

아이들은 어른을 따라합니다. 어른들이 들어가니 아이들은 괜찮다고 판단하게 됩니다. 애들은 사실 큰 잘못이 없습니다.

 

 

009.jpg

어쨌든 이제 코스모스밭 이곳저곳에는 이런 도로가 생겼습니다. 맨 처음 여길 들어간 사람이 있었을 것입니다. 그 사람은

"나 하나 쯤은 괜찮다"고 했을 것입니다. 실제로 첫 사람이 들어갔을땐 별로 상처가 나지 않았겠죠. 그러나 가장 큰 책임은 맨 먼저

들어간 사람에게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013.jpg

코스모스 축제는 끝났지만 구리시민공원을 찾는 사람은 많을 것이다. 밟지 맙시다.

꽃이 무슨 죄가 있습니까?

 

 

 곽윤섭 기자 kwak1027@han.co.kr @kwakclinic

 

 

 

010.jpg

여기서 한 장 더!  여기 이분들은 지금 꽃밭 안에 있을까요? 아닐까요? 이분들은 꽃을 상하게 하지 않기 위해 울타리 바깥에서 사진을 찍고 있습니다. 망원렌즈의 도움을 받긴했지만 잘 찍으면 꽃을 밟지 않고도 꽃밭속처럼 찍을 수 있습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강의실

신문 1면에 그려진 스티브 잡스의 두 얼굴 [22]

  • 곽윤섭
  • | 2011.12.07

[사진 뒤집어보기] 조·중·동은 옆얼굴, 한겨레·경향·한국은 앞얼굴 실어 크기·위치 등 편집 뚜렷한 대비, 신문의 논조 엿보여 고려대학교 미디어...

취재

기억 너머 풍경 No 49. [3]

  • 곽윤섭
  • | 2011.12.02

기억 너머 풍경 No 49. 어제 광화문 세종문화회관 앞에 갔다 왔습니다. 저는 한겨레신문의 직원이자 동시에 전국언론노동조합 한겨레신문 지부의 ...

사진책

22년 발로 찍은 60여 년의 상처와 풍경

  • 곽윤섭
  • | 2011.11.30

 김봉규 한겨레 기자 사진집 <분단|한국>  삶의 곳곳에 뿌리 박힌 허릿병의 아우성  너무 깊어 아픈줄도 모르는 통증 재확인 2007년 3월...

강의실

사진마을 송년회 공지 [14]

  • 곽윤섭
  • | 2011.11.30

2011년 사진마을 송년회를 공지합니다. 한 해 동안 사진마을을 아껴주신 여러분들과 함께 송년의 밤을 보내고자 합니다. 열심히 달려온...

취재

기억 너머 풍경 No 48. [4]

  • 곽윤섭
  • | 2011.11.30

기억 너머 풍경 No 48. 긴 말없이 한 컷. 포항에서 올라오는 길입니다. 요즘은 저런 방식도 쓰는군요. 브레이크등을 밟을때 마다 빨간 불이 ...

전시회

15명이 모여 ‘도시’를 다시 만들었다

  • 곽윤섭
  • | 2011.11.24

Club IDM 정기전 <도시에 살다> 1가지 주제로 저마다의 시선으로 ‘설계’ 1년 가까이 발품 손품 팔아 ‘명품 완공’ 이형민, 섬 201...

취재

고양이 사진가 쿠퍼의 특별한 시선

  • 곽윤섭
  • | 2011.11.16

이글은 2010년 2월에 써서 지면에 소개되었던 기사입니다. 사진마을에도 올렸던 것 같은데 오늘 찾아보니 없어져서 다시 올렸습니다. 홈페이지에 가...

전시회

성남훈, 강재훈과 초등학생들의 농촌사진전

  • 곽윤섭
  • | 2011.11.16

 농협 창립 50주년 기념 사진전 두명의 작가와 28명의 초등학생     농협 창립 50주년을 기념하는 사진전 <신 농가월...

취재

기억 너머 풍경 No 47 [10]

  • 곽윤섭
  • | 2011.11.16

기억 너머 풍경 No 47 와 정말 오랜만입니다. 예전부터 출근길에 꼬옥 찍고 싶었던 장면을 오늘 아침에 찍었습니다. 막상 찍고나면 늘 그렇듯,...

전시회

파노라마로 담은 달동네 골목길 인기척

  • 곽윤섭
  • | 2011.11.14

건축사진가 김재경 <mute 2: 봉인된 시간 Sealde Times> 오밀조밀 모퉁이마다 밴 ‘사람 없는 사람 풍경’  두 배로 넓은 가로 폭 덕에 상상도...

전시회

오랜 생각이 본능으로 곰삭아 순간 포착

  • 곽윤섭
  • | 2011.10.28

이갑철 사진전 <가을에>  20년 된 사진들, 그때 찍은 게 당시일까 과거일까  머리 가슴 눈 손 발, 여러분들은 무엇으로 찍나요  형식을...

전시회

칙칙한 ‘잉여’ 사회, 그래도 청춘은 난다 [1]

  • hanispecial
  • | 2011.10.20

류정호 한겨레등용작가 지상전시 ‘88만원 세대 어떤 젊은이의 일상’ 낮에는 음식점 밤에는 방송국 알바로에서 투잡 등록금 문턱에 대학 포기하...

취재

이러시면 코스모스가 아파요 [7]

  • 곽윤섭
  • | 2011.10.11

꽃보다 아름다운 것이 사람이라고 하지만 꽃밭 들어가 사진 찍는, 꽃보다 못한 사람 10일 구리한강시민공원에 다녀왔습니다. 이곳에선 7일부터 ...

전시회

햐안 삶이 피고 빨간 사랑이 익어 우주가 주렁주렁 [1]

  • 곽윤섭
  • | 2011.10.05

시인이자 사진가인 신현림의 <사과밭 사진관> 사진 안과 밖 넘나들며 자화상의 향기 은은히 설치·합성 등 기법도 섞어짜며 곳곳 실험문법 ...

취재

기억 너머 풍경 No. 46 - 북서울 꿈의 숲 [2]

  • 곽윤섭
  • | 2011.10.04

기억 너머 풍경 No. 46-좌충우돌 제 6기 한겨레포토워크숍-서울공원을 진행했습니다. 서울의 모든 공원이 다 포함되므로 참가자들은 각자 입맛에 ...

전시회

집사람, 00엄마, 아줌마들의 빛나는 반란

  • 곽윤섭
  • | 2011.10.04

대한민국 주부 7명 ‘엄마가 뿔났다’  결혼 8년차부터 40년차까지, 잃은 이름 찾아  일상에 묻힌 감성 렌즈의 길 따라 ‘반짝 반짝’ 엄순...

전시회

다람쥐 4형제의 도토리에 손대지 맙시다

  • 곽윤섭
  • | 2011.09.27

국립공원관리공단에서 재미난 사진을 보내왔습니다. 치악산 상원사 주변 이깔나무 고목 구멍에 둥지를 튼 다람쥐 4형제가 카메라에 잡혔네요. 귀엽습니...

전시회

팔색조 렌즈로 시각 넘어 순간을 찰칵

  • 곽윤섭
  • | 2011.09.27

 바르보자 <나의 눈으로 바라본 브라질>  인물 풍경 일상 동물, 식물 등 ‘사진 백화점’  “여행을 위해 사진 찍고, 사진을 위해 여행” ...

전시회

우담바라? [1]

  • 곽윤섭
  • | 2011.09.23

태안 천리포수목원 ‘우담바라’ 활짝 -3000년에 한 번 피우는 성스러운 꽃 충남 태안의 천리포수목원에 3000년에 한 번 피는 ‘우담바라’로 ...

취재

기억 너머 풍경 No 45.-어린이대공원편 [6]

  • 곽윤섭
  • | 2011.09.20

기억 너머 풍경 No 45. 제가 토요일 문화센터에서 진행하고 있는 강좌의 출사수업을 겸하여 능동에 있는 어린이대공원에 사진 찍으러 다녀왔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