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길엔 누구나 길치

사진마을 2017. 12. 06
조회수 3969 추천수 0

hsy2.jpg » 한선영, <하루>

hsy3.jpg » 한선영, <하루>

hsy4.jpg » 한선영, <하루>

hsy1.jpg » 광화문역에서 걸어가도 되겠고 서울역사 박물관 버스 정거장에서 걸어가도 되겠다.


한선영 작가의 첫 개인전 <하루>가 오는 15일부터 22일까지 광화문 갤러리 정에서 열린다. 한 작가는 사진마을 작가마당을 통해 2015년 5월부터 ‘길이 고운 절집’에 이어 ‘사찰의 안과 밖’을 연재하고 있다. 이번 개인전은 길과 절을 걸으면서 만난 풍경을 담담하게 그려낸 사진들로 구성되어있다. 보도자료가 따라왔는데 그 또한 담담하고 잔잔하여 따로 보탤 말이 없어 그냥 소개한다. 요즘 말로 보기만 해도 치유가 될 사진들이다.
한선영 personadh@naver.com
     갤러리 정 (02-733-1911)


 오랫동안 길과 절에 탐닉해 온 작가는 2014년에 사진 여행 에세이 <길이 고운 절집>을 펴낸 바 있다. 작가는 “‘길’이란 일상적인 길路인 동시에 수행의 길道이다”라고 말한다. 그는 눈에 보이는 길의 형태에 치중하지 않고 길을 걸으면서 느낀 감정과 그것들이 주는 울림에 더 집중한다. 절로 향하기는 하지만 절 자체에 목적을 두기보다는 절 안팎에서 만난 풍경과 자기 내면과 마주하는 일에 더 중점을 둔다. ‘느리게 걷기’를 좋아하는 그는 사진에서도 강렬함 대신 은은하고 여운이 있는 사진을 추구한다. 그의 사진은 쉴 새 없이 바쁜 현대인에게 잠시나마 긴장을 늦추고 여유를 갖게 하는 ‘느림의 미학’을 보여준다.
 
 그가 절을 자주 찾는 이유는 그곳이 느리게 걸으며 스스로의 내면을 돌아보기 좋은 곳이기 때문이다. 그에게 있어 ‘길’은 인생의 반영이자 수행의 과정이다. 작가는 사색과 관조의 시간을 갖기 위해 온종일 절에 머무는 방법을 택한다. 스치듯 보는 인상이 아니라 오랜 시간 머물며 가슴 속에 와 닿는 풍경을 만나고 싶기 때문이다.
 
 이번 전시는 한선영 작가가 길과 절을 걸으며 만난 마음의 풍경들을 ‘하루’라는 시간 안에 담았다. 하루는 매일 반복되는 24시간이기도 하지만 생성과 소멸, 생과 사, 시작과 끝이 이어지는 순환의 의미이기도 하다. ‘하루’의 순환은 계절의 순환, 인생의 순환과 맞닿아 있다고 본다. 작가는 절의 하루를 통해 오늘 걷는 이 하루도 인생의 소중한 한 순간임을 강조한다.
 
 대학과 대학원에서 문학을 전공한 한선영 작가는 월간 여행지 기자와 한국문화재재단 사진작가 등을 거쳐 지금은 전업 사진작가로 지내면서 신문, 잡지 등 여러 매체에 기고 중이다. 작가 본인은 길치, 사람치, 마음치여서 매번 길을 헤매지만 덕분에 오히려 더 많은 경험과 생각을 얻게 된다고 여긴다. 그가 길을 걸으며 삶의 방향성과 의미에 대해 끊임없이 고민하는 이유이기도 하다.
 한선영 작가는 ‘인생길에서는 누구나 길치일 수밖에 없다’라고 말한다. 그는 자신의 사진을 통해 삶의 길치인 사람들이 공감과 위로를 얻기를 원한다. 2017년 한 해도 어느덧 저물어가는 요즘. 이번 전시를 통해 인생 길치인 당신의 ‘하루’는 잘 지내고 있는지, 한번쯤 스스로의 안부를 물어도 좋을 듯하다.


곽윤섭 선임기자 kwak1027@hani.co.kr  사진/작가제공, 지도/네이버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전시회

부산을 바라보는 세 가지 시선

  • 사진마을
  • | 2018.07.18

부산에서 활동하고 있는 세 사진가 문진우, 김동진, 정남준의 3인전 <부산사견록>이 서울 충무로 갤러리브레송에서 열리고 있다. 7월 28일까지. 이...

전시회

양곡창고가 갤러리로

  • 사진마을
  • | 2018.07.17

양곡창고를 문화공간으로 개조 담양 '담빛예술창고'에서 사진전 전남 담양군 담양읍 객사리 6번지에 자리한 남송창고는 1968년에 지어져 2004년 국...

내 인생의 사진책

인간의 존재 증명, 25년이 지나도 현대적

  • 사진마을
  • | 2018.07.13

내 인생의 사진책/ 김남진 <폴라로이드 누드> 인상 깊었던 사진집을 손꼽는다면 늘 김남진의 ‘폴라로이드 누드(POLAROID NUDES)’를 기억하고 ...

전시회

이동준 개인전 <비열한 도시> [1]

  • 사진마을
  • | 2018.07.11

이동준 작가의 개인전 <비열한 도시>가 서울 충무로 ‘갤러리 브레송’에서 열리고 있다. 7월 14일까지. 이동준 작가는 한겨레 웹진 사진마을의 작...

취재

숲과 더불어 책이 숨쉰다 [4]

  • 사진마을
  • | 2018.07.10

 사진책만으로도 1만여 권 숲과 더불어 책이 숨쉰다 [고흥 폐교 빌려 도서관 연 최종규 씨] 본업은 사전 집필가이다 펴낸 책 33권 중 절반이...

사진이 있는 수필

꼭꼭 숨어라

  • 사진마을
  • | 2018.07.02

 프랑스의 후기인상파 화가 앙리 루소(1844~1910)는 정글을 소재로 그림을 여럿 그렸다. <꿈>(1910년 작)은 그중에서도 가장 널리 알려진 작품 중의...

전시회

눈 속에 내가 있었다

  • 사진마을
  • | 2018.06.27

이규철 개인전 <눈 속에서 참 진을 찾는다>가 7월 5일부터 8월 31일까지 ‘라이카 스토어 강남’에서 열린다. 관람 시간은 10시부터 18:30까지(월...

전시회

보일듯이, 보이지 않는

  • 사진마을
  • | 2018.06.22

차효중 작가의 개인전 <erased INERASABLE> (존재하지 않는 기억)이 거울 강남구 강남대로 강남역 1번 출구 바로 앞에 있는 스페이스22에서 열...

내 인생의 사진책

의미보다 그저 바라봤다, 사진은 그다음

  • 사진마을
  • | 2018.06.19

내 인생의 사진책/ 헬렌 레빗 <A Way of Seeing> 엘리베이터 없는 오래된 아파트의 꼭대기층에 있는 헬렌의 집 현관 앞에서 나는 언제나 숨이...

취재

사진에서 떠오르는 현대사 [2]

  • 사진마을
  • | 2018.06.19

미 문서기록보관청 뒤지다가 ‘1950 Korean War’에 번쩍     한국 근현대 희귀 사진 발굴 박도씨   애초엔 권중희 선생과 함께 백범 암살...

사진책

바람이 나를 이끌었다

  • 사진마을
  • | 2018.06.01

<한겨레> 사회2부 수도권팀 박경만(56·사진) 선임기자가 여행을 통해 삶을 성찰하는 사진 에세이 <바람의 애드리브>를 펴냈다. 30년 경력의 기자인 ...

게시판

희망과 미래 찾는 사진들

  • 사진마을
  • | 2018.05.31

청암언론재단과 한겨레신문사가 공동주최한 ‘제5회 송건호 대학사진상’ 수상작이 정해졌다. 모두 421점이 경쟁을 벌인 이번 공모전에서 영예의 대상...

취재

아이들 그림에서 바스끼야를 찾았다

  • 사진마을
  • | 2018.05.24

29년 경력의 의류 패션전문가 권오향씨는 지난해 성남의 대표적 복지단체 중 하나인 ‘(사)참사람들’의 무급 이사장이 됐다. 그는 지속 가능한 복...

전시회

한국적 풍경사진을 위하여

  • 사진마을
  • | 2018.05.18

신문, 잡지에서 사진기자 생활 현직 <퀸> 사진기자 김도형씨 30년만에 첫 개인전 열어... 풍경전문작가 데뷔 선언 대학에서 사진을 전공했고 졸업...

전시회

"바위가 부처, 부처가 바위"

  • 사진마을
  • | 2018.05.11

이호섭 작가 개인전 <부처의 땅, 남산> 경주 남산에서 3년간 마애불 찍은 사진 알고보니 바위, 알고보니 마애불 이호섭 작가의 개인전 <부처의 ...

전시회

날씨가 말을 걸다

  • 사진마을
  • | 2018.05.08

디뮤지엄, 대형 기획전시 개막 Weather: 오늘 당신의 날씨는 어떤가요? 사진, 영상, 사운드, 설치... 4G영화처럼 마틴 파, 올리비아 비, 예브게니...

사진이 있는 수필

시각적 문맹에서 벗어나려면

  • 사진마을
  • | 2018.05.04

사진이 있는 수필 #23 내가 하겠다고 먼저 나선 적이 한 번도 없는 것 같은데 그야말로 “어쩌다가, 하다 보니” 사진교육을 시작한 지 10년이...

내 인생의 사진책

죽음처럼 불안한 우연의 처연한 신비

  • 사진마을
  • | 2018.05.02

내 인생의 사진책/윤진영 <DECOMPOSER>   이집트의 왕족이나 귀족의 무덤에 함께 묻힌 <사자의 서>에는 ‘진실의 깃털’이라는 흥미로운 심판 이...

취재

죽은 사진기도 그가 손대면 숨쉰다 [1]

  • 사진마을
  • | 2018.05.02

오래된 죽은 사진기도 그가 손대면 숨쉰다 카메라 수리 53년 '달인' 김학원씨 “세상에 못 고치는 카메라 없다… 소리만 들어도 무슨 고장인지 ...

전시회

섬이 바위, 바위가 섬

  • 사진마을
  • | 2018.04.30

유동희, 홍성희씨의 부부 사진전 ‘바위와 섬’이 5월 1일부터 8일까지 서울 중구 명동길 74에 있는 명동성당 1898 갤러리에서 열린다. 전시 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