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이 없는 세상 상상력의 합성

곽윤섭 2011. 06. 10
조회수 16971 추천수 0

[지구상상전 참여작가 열전] <1> 지아코모 코스타

문명’이라는 이름으로 파괴한 지구 환경의 미래

3D 기술 바탕, 실사와 컴퓨터그래픽으로 재구성

                                                                  

 22_Arena, n.1, 2010  ⓒGiacomo Costa.jpg

                                                                                                            경기장 연작 중 1번. 2010. ⓒ지아코모 코스타

 

 이탈리아 출신의 디지털예술가 지아코모 코스타(1970~)는 이번 ‘지구 상상전’에서 ‘물’(아쿠아) 연작, ‘경기장’ 연작 등 다섯 가지의  연작으로 구성된 총 11장의 합성사진작품을 선보이고 있다.
 실사와 컴퓨터그래픽을 적극 활용하는 그는 처음에 큰 틀을 구성하고 몇 주일에 걸쳐 자신의 영감에서 우러나온 이미지를 그려 넣는다. 공간을 재구성하는 작업이다 보니 어떨 땐 한 작품에 몇 달씩 걸린다고 한다.

  그의 작품들은 ‘인간 없는 세상’을 다양한 상상력으로 보여주고 있다. 한때 수만 명의 관중이 환호했을 경기장은 서서히 허물어지고 있다. 부서진 고가 다리는 물속에 잠겼다. 이제 다시 인간 이전의 지구로 돌아가는 과정을 보는 것 같다. 지구에서 가장 늦게 나타나 다른 모든 동식물 종을 억압하고 파괴하면서 이름하여 ‘문명’이란 것을 건설했던 인류는 지구환경을 걷잡을 수 없이 망가뜨리고 있다. 어떤 식의 미래가 다가올진 알 수가 없다.

  지아코모가 제시한 미래는 언뜻 보기엔 암담한 것 같다. 하지만 이 예술가는 단정 짓지 않는다. 이 작품들은 인간이 파괴한 환경이 인간세상을 역습한 것 같은 기분도 들지만 도시의 고독을 표현했을 수도 있고 지구촌 곳곳에서 유행처럼 퍼지고 있는 거대 구조물에 대한 조롱일 수도 있다. 다른 예술가와 마찬가지로 지아코모는 자신의 작품에 대한 해석의 여지를 폭넓게 열어두고 있다. 어떤 사람의 눈에 어떻게 비칠지는 각자 판단이란 뜻이다.
  지아코모의 작품을 들여다보다 필연적으로 한 권의 책이 떠올랐다. 2007년에 번역 출간된 <인간 없는 세상>(앨런 와이즈먼 지음)이 그것이다. 지구상에서 인간이 사라지고 난 뒤 이틀이 지나면 뉴욕의 지하철이 침수되고 3년이 지나면 도시의 배관이 터지고 건물 벽에 균열이 생길 것이며 300년 정도가 지나면 전 세계 곳곳의 댐이 붕괴하며 삼각주에 위치한 도시는 물에 쓸려갈 것이라고 한다. 더 오랜 세월이 흐르고 나면 인간이 만들어놓은 문명의 흔적이 모두 없어질 날이 올 것이란 이야기다. 어떻게 보면 끔찍한 상상력이지만 지구의 역사에서 인간이 차지하는 비중이 손톱에 낀 때보다도 더 미약하다는 것을 인정하면 별 대단한 일도 아닌 것 같다.

 저자 와이즈만가 상상한 미래의 지구에 대한 묘사는 지아코모 코스타가 컴퓨터그래픽으로 창조해낸 미래의 지구와 놀랄 만큼 비슷하다. 과학의 안목이든 예술의 안목이든 여러 분야에서 미래를 내다보는 사람들이 같은 묘사를 한다는 것은 그런 일이 일어날 확률이 높다는 뜻이기도 하지만 경고의 메시지가 더 강하다. 지금부터라도 지구에 더 손을 더 대지 말자는 호소처럼 들린다.
  지아코모는 청년 시절 모터사이클에 빠진 적이 있었으며 1990년부터 3년 동안 산악인으로 유럽의 산들을 누비고 다녔다. 이때 산 사진을 찍으면서 사진에 빠지기 시작해, 처음엔 자신의 누드를 찍으면서 자신을 스스로 고찰하기도 하는 등 실험적인 사진에 몰입했다. 그러나 그를 진정 자유롭게 만든 것은 컴퓨터와의 만남이었다고 스스로 밝힌 바 있다. 3디(D)기술을 바탕으로 경계를 넘나드는 합성을 통해 비로소 자신만의 작품세계를 펼치기 시작했다. 2007년 파리포토, 2009년 베니스 비엔날레, 서울아트페어 등  세계 곳곳에서 그의 작품이 전시됐다.
  

곽윤섭 기자 kwak1027@hani.co.kr      @kwakclinic 

 

 

23_Aqua, n.10, 2011  ⓒGiacomo Costa.jpg

                                                                        물(아쿠아)연작 중 10번. 2011.  ⓒ지아코모 코스타

 

24_Plant, n.5, 2011  ⓒGiacomo Costa.jpg

                                                                               플랜트 연작 중 5번. 2011.   ⓒ지아코모 코스타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취재

기억 너머 풍경 No 37. [1]

  • 곽윤섭
  • | 2011.07.01

기억 너머 풍경 No 37. 조금 게을러졌습니다. 백만년 만에 다시 올립니다.

취재

사진논쟁 1부 마무리 [9]

  • 곽윤섭
  • | 2011.06.27

책 <논쟁이 있는 사진의 역사>에 실려있는 ‘논쟁 사진’들 중에서 흥미있는 사례들을 골라서 독자 여러분의 의견을 물어보기 시작 한 것이 지난...

전시회

마우스로 찍은 사진, 에덴동산을 만들다

  • 곽윤섭
  • | 2011.06.24

  [지구상상전 참여작가 열전] <2> 루드 반 엠펠 생생한 컬러 탄탄한 구성, 현실보다 더 현실적 배경과 인물은 모두 허구, 관객의 상상에 맡...

강의실

곽기자의 특별 도슨트-매주 금요일 [5]

  • 곽윤섭
  • | 2011.06.22

[특별 도슨트] 곽윤섭의 사진마을과 함께하는 금요 도슨트 예술의 전당에서 열리고 있는 <지구상상전> 이 여러분들의 성원속에 빠른 속도로 관객이...

취재

찍은 지 5년 안 인화 사진이 그후 것보다 비싸야 하나 [17]

  • 곽윤섭
  • | 2011.06.20

【논쟁이 있는 사진】 <7> 사진의 값 1천 장째 것이 5장째 인화된 것보다 싸야 하나 한정 수량의 사진은 더 가치가 높다는 데 찬성? 이...

취재

기억 너머 풍경 No 36. [9]

  • 곽윤섭
  • | 2011.06.20

기억 너머 풍경 No 36. 지난 화요일-14일 밤 풍경입니다. 팔로워 1,000명 돌파 기념 번개모임에서 두 장 찍었습니다. 각각 1차, 2차 때 모습입...

강의실

대학생들의 미션 사진 한 판, 으랏차찻차! [13]

  • 곽윤섭
  • | 2011.06.17

  지난 3월부터 고려대학교 미디어학부에서 전공선택인 <보도사진 이론과 실습>과목을 가르쳤습니다. 38명의 대학생들과 매주 수요일마다 만났고...

취재

기억 너머 풍경 No 35. [7]

  • 곽윤섭
  • | 2011.06.17

기억 너머 풍경 No 35. 33편에 이은 옛 동네 탐방입니다. 모교를 벗어난 저는 옛날 살던 동네를 뒤지고 다녔습니다. 그러...

취재

‘시위 채증’ 경찰, 사진강의 좀 들으시죠 [7]

  • 곽윤섭
  • | 2011.06.16

집회 참가자가 싫다면 기자도 찍을 권리 없어  인도 위 시민에 카메라 들이대면 초상권 침해 10일 저녁 반값등록금 집회가 열리던 서울 ...

취재

기억 너머 풍경? No 34. [6]

  • 곽윤섭
  • | 2011.06.16

기억 너머 풍경? No 34. 6년 전 한겨레21에 근무할 때 <취재뒷담화>란 코너에 올렸던 글입니다. 오늘은 이 글로, 이 걸로 때웁니다. 1200원 ...

취재

기억 너머 풍경 No 33. [3]

  • 곽윤섭
  • | 2011.06.14

기억 너머 풍경 No 33. 이번 대구행에서 제가 꼭 하고 싶었던 것은 옛날 다녔던 초등학교(당시엔 국민학교죠)와 그 동네에 가보는 것이었습니다...

취재

사진 보고 조각하거나 그리면 창작일까 범죄일까 [28]

  • 곽윤섭
  • | 2011.06.14

[논쟁이 있는 사진] <7> 표절  팝아트 대가 제프 쿤스, 소송 당하고 소송하고  화가가 사진기자 사진을 베껴 미술대전서 대상 이 사진, 당...

취재

기억 너머 풍경 No 32. [1]

  • 곽윤섭
  • | 2011.06.13

기억 너머 풍경 No 32. 주말을 이용해 제가 태어난 곳, 대구를 다녀왔습니다. 고등학교를 졸업할 때까지 저는 여름에 덥고 겨울에 춥고 눈안오...

취재

1,000명 돌파 기념 번개 공지 [2]

  • 곽윤섭
  • | 2011.06.13

팔로워 1,000천만명(오타) 돌파 기념 번개를 공지합니다. 현재 참가 예약자는 10명을 넘었습니다. 시간: 2011. 6. 14일 오후 7시부터 장소: 서울 ...

전시회

인간이 없는 세상 상상력의 합성

  • 곽윤섭
  • | 2011.06.10

[지구상상전 참여작가 열전] <1> 지아코모 코스타 ‘문명’이라는 이름으로 파괴한 지구 환경의 미래 3D 기술 바탕, 실사와 컴퓨터그래픽으로 재구...

취재

기억 너머 풍경 No 31. [2]

  • 곽윤섭
  • | 2011.06.09

기억 너머 풍경 No 31. 어떻게든 이어나가는 것이 중요하므로 어제 하루를 건너뛴 것에 대해 살짝 반성하면서 어제 찍은 사진을 올립니다. 아파...

취재

트위터 1,000명 돌파 기념 사진마을 번개 공지 [3]

  • 곽윤섭
  • | 2011.06.09

트위트를 시작한지 어언 1년하고도 3개월 정도 되었습니다. 오늘 드디어 1천명을 넘겼습니다. 다음 고지인 5천명까지는 몇년이 더 걸릴지 모르지만 ...

취재

다이애나를 죽음으로 몬 것이 파파라치인가 [25]

  • 곽윤섭
  • | 2011.06.07

 [논쟁이 있는 사진] <6> 파파라치 사진  공적 영역과 사생활, 찍을 수 있는 권리의 경계  타블로, 서태지 이지아, 신정환, 자살 아나운서…...

취재

기억 너머 풍경 No 30. [4]

  • 곽윤섭
  • | 2011.06.07

기억 너머 풍경 No 30. 한겨레신문사엔 정원이 세군데 있습니다. 옥상에 있는 정원은 지난번에 보여드렸습니다. 나머지 두 군데는 6층과 3층에 ...

취재

기억 너머 풍경 No 29. [9]

  • 곽윤섭
  • | 2011.06.03

기억 너머 풍경 No 29. 결국 하루를 건너 뛰었습니다. 게다가 또 주말이 다가왔습니다. 여러장 올려서 건너뛴 하루를 벌충하는 것으로 눈속임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