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어발같은 골프장

곽윤섭 2008. 04. 06
조회수 13979 추천수 0
20-경산대구CC2.jpg
하늘에서 본 골프장 사진. 마치 문어가 발을 뻗어 도시를 잠식해 들어가는듯한 모습이다.

18119_30995.jpg                 

 

             -경찰 헬기조종사 출신 배영찬 대장의 항공사진 이야기
 

 

 

 그가 헬기를 몰기 시작했을 때 하늘에 올라가면 가장 먼저 보고 싶었던 것은 참 엉뚱하다.
 “시골 초가집과 기와지붕이 보고 싶었습니다. 위에서 보면 어떤 모습일까 궁금했거든요.”
 아름다운 국토가 훼손당하는 현장도 여럿 목격했고 찍었다. 하늘에서 본 골프장 사진은 마치 문어가 발을 뻗어 도시를 잠식해 들어가는 듯 한 모습이다. 문어발식 개발이란 말이 이래서 나왔구나 싶었다고 한다.

 

29-의성90년대초반.jpg

1990년 초반 경북 의성의 시골집.

 
 아까운 순간도 많았다. 제주도로 비행할 임무가 있었는데 바다 한가운데 커다란 것이 둥둥 떠 있어서 사진을 찍었다. 얼른 봐도 바다거북이었는데 당시 고도가 1천 피트였으니 그 규모를 짐작할 수 있다. 더 내려가서 찍고 싶은 욕심이 굴뚝같았지만 임무가 우선이라 그럴 수 없었다.
 “정말 큰 바다거북이었습니다. 망망대해에서 잠시 수면에 올라온 거북을 만날 확률이 얼마나 될까요?”

 

15-제주바다거북300미터.jpg

제주도 근처 바다에서 촬영한 바다거북. 이때 고도가 1천피트(약 3 백미터)였다고 하니 거북의 크기를 짐작해 볼 수 있다. 
 
긴급상황에선 사진보다 인명이 먼저
 
 -지금 생각할 때 아쉬웠던 순간들은 무엇입니까?
 =인명을 구하기 위해 늘 동분서주했습니다. 그 중엔 악천후로 비행이 원활치 못한 경우도 왕왕 있었으니 가슴이 아팠습니다.
 
 -보람 있었던 기억도 많았겠습니다.
 =경찰 임무였기 때문에 사명감으로 일했습니다. 대가 따위를 바란 적도 없었고요. 83년 광주에서 근무할 때였습니다. 지리산 계곡에서 물이 불어나 급류에 떠내려가는 여중생을 구했습니다. 잊어버리고 있었는데 한참 지나 학생의 엄마가 버스를 몇 차롄가 갈아타고 머리에 보따리를 이고 찾아왔습니다. 고추, 호박, 고구마 등 손수 가꾼 밭작물을 꾹꾹 눌러 담아 한아름이었는데 한사코 놓고 가겠다고 해서 3만원을 쥐어서 보냈었습니다. 한여름이었습니다.
 또 한 번은 90년 무렵이었는데 물난리 와중에서 초등학교 학생을 구한 적이 있었습니다. 방학이 끝나고 나자 전교생 50여명이 몽땅 감사의 편지를 보낸 적이 있었는데 가슴이 뭉클했습니다. 사진요? 사람을 구하느라 사진 찍을 틈이 없었죠. 목숨이 중요한 상황인데 무슨….

 

19-영주석산.jpg

경북 영주. 산을 거대한 삽으로 쳐낸듯 속이 허옇게 드러났다. 골프장 사진과 더불어 배대장이 늘 가슴아파하는 사진이다. 무분별한 국토개발이 아름다운 산하를 해치는 행위는 지금도 진행형이다.

 

53-안강수해.jpg

90년도 초반 수해현장. 이재민들이 건져낸 옷가지와 침구등을 강가에 늘어 말리는 장면이다.  회화의 이미지가 물씬 풍겨난다.

46-경주안강수해91년.jpg

배 대장은 땅에서도 사진을 찍는다. 1991년 경주 안강 수해현장.

 

배영찬4.jpg

  늘 아끼는 독도 사진앞에서 잠시 포즈를 취해준 배영찬 대장.  그는 인명을 구하는 사명감을 지닌 경찰이었고  동시에 세상을 따뜻한 눈으로 바라보는 생활사진가다. 두 가지 일의 본질이 크게 다르지 않다는 것을 느끼게해준 인물이다.

 

이 곳에 공개하지 못한 사진들은 앞으로 배 대장이 오프라인에서 전시회를 하게 되면 그 때 다시 소개할 생각이다.   

헬기타고 20년 하늘길은 내 손바닥   -끝-

 


사진/ 배영찬 제공

글/ 한겨레 곽윤섭 기자 kwak1027@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강의실

잘 자르면 좋은 사진

  • 곽윤섭
  • | 2008.04.24

프레임 구성 2편 사진은 시공간을 네모 안에 잘라넣는 작업 그림과 달리 사진은 현재의 빛을 받아들인다. 현재는 셔터를 누르는 ‘바로 지금’을...

취재

가는 곳마다 S라인이 넘쳐나네

  • 곽윤섭
  • | 2008.04.24

곽윤섭의 사진명소 답사기-1. 순천만 보트가 물살을 만들며 지나갔다.   옛 시절엔 시인·묵객들이 천하를 주유하다 풍광 좋은 곳을 만나면 술 한 ...

강의실

그림과 사진의 차이

  • 곽윤섭
  • | 2008.04.15

지난 글 '적정노출=나에게 맞는 노출' 편을 끝으로 카메라의 메커니즘에 관한 이론 강의를 마쳤습니다. 이제는 직접 사진을 찍으며 배워보는 단계...

취재

그림을 그리듯 셔터를 누른다

  • 곽윤섭
  • | 2008.04.14

2006년 양수리 정씨는 "많이 심심한 이미지 이지만 ,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사진입니다. 주변부의 광량저하가 조금 많이 두드려져 보여서 아쉽기는 하...

취재

주말 코엑스에서 사진에 빠져보자.

  • 곽윤섭
  • | 2008.04.11

서울사진페어와 국제사진영상기자재전 지난 9일과 10일, 차례대로 두 개의 사진관련 행사가 서울 강남구 삼성동 코엑스에서 개막됐다. 먼저 문을 ...

취재

문어발같은 골프장

  • 곽윤섭
  • | 2008.04.06

하늘에서 본 골프장 사진. 마치 문어가 발을 뻗어 도시를 잠식해 들어가는듯한 모습이다. -경찰 헬기조종사 출신 배영찬 대장의 항공사진 이야...

취재

돌부처가 일어서면 새로운 세상이...

  • 곽윤섭
  • | 2008.04.03

전남 화순군 천불산 운주사의 와불. 운주사는 도선국사가 세웠다는 설과 마고할미가 세웠다는 설 등이 전해진다. 천불천탑 중 마지막 불상인 부부...

취재

독도에는 '해태' 가 산다

  • 곽윤섭
  • | 2008.04.01

독도엔 해태가 산다. 동도와 서도 사이에 해태와 닮은 바위가 있어 동해 너머 동북쪽을 향해 앉아 있다. 오른쪽엔 물개를 닮은 '해구암'이 있다...

취재

헬기타고 20년 '하늘길은 내 손바닥'

  • 곽윤섭
  • | 2008.03.28

지구에 구멍이 났을까? -경찰 헬기조종사 출신 배영찬 대장의 항공사진 이야기 오래전부터 경북에서 사진을 잘 찍는 사람으로 이름이 널리 알려...

취재

보도사진과 기상사진-같고도 다른 세계

  • 곽윤섭
  • | 2008.03.25

서울 도심의 서로 가까운 두 곳에서 사진전이 열리고 있다. 하나는 사진기자들이 한해동안 찍은 사진 중에서 가려뽑은 사진들을 볼 수 있는 한국...

강의실

적정노출=나에게 맞는 노출

  • 곽윤섭
  • | 2008.03.23

앞서 등장했던 물통으로 물을 받는 그림은 명쾌하다. 그런데 나는 한가지 의문이 들었다. 양쪽 물통의 양은 똑 같은 것이 이해가 가는데 물의 양은...

강의실

노출이 과하다?=빛이 많다

  • 곽윤섭
  • | 2008.03.23

앞에서 조리개가 뭔지 이해했다. 이제 노출만 알면 끝난다. 조리개를 통해 들어온 빛이 필름이나 디지털카메라의 CCD에 반응을 하면 사진이 찍히게...

조리개-빛이 들어오는 창문

  • 곽윤섭
  • | 2008.03.23

차이의 기준 2: 조리개 브레송과 유치원꼬마의 사진은 조리개의 수치 때문에 달라질 수가 있다. 조리개란 용어가 생소할 수 있다. 조리개는 빛이...

취재

브레송은 살아있다-2

  • 곽윤섭
  • | 2008.03.23

탄생 100주년 행사들 포토저널리즘의 선구자라 불리는 그의 탄생 100주년을 맞은 올해엔 여러 가지 행사가 열릴 예정이다. 우선 3월부터 6월까지 ...

취재

브레송은 살아있다-1

  • 곽윤섭
  • | 2008.03.23

브레송 재단 입구. 연간 약 5만명이 이곳을 찾는다. 지금부터 100년 전인 1908년 8월 프랑스 파리 근교 샹틀루에서 한 아이가 태어났다. 부유한...

취재

기름유출 사고 100일째 맞은 태안시장

  • 곽윤섭
  • | 2008.03.17

행사참가자들이 상인과 흥정을 하며 상품을 둘러보고 있다. 충남 태안읍 태안시장에 모처럼 활기가 살아났다. 지난 16일은 서해안 태안 앞바다에...

취재

매장 보도용 찍다 풍경에 슬슬 꽂혀

  • 곽윤섭
  • | 2008.03.11

[생활사진가] 남기령/로얄코펜하겐 대표이사 “사진 맘 안 들 때도 있지만 장비 탓 수준 지나” 지난해 연말 전시회 열어 사진 두장 팔아 성금 ...

강의실

셔터맨과 셔터

  • 곽윤섭
  • | 2008.03.05

1/6초 곽윤섭 차이의 기준 1: 셔터 속도 둘의 사진은 셔터속도 때문에 다를 수 있다. 셔터속도란 것은 셔터가 열려있는 시간을 말한다. 그럼 셔...

취재

기상사진 특별전 소개

  • 곽윤섭
  • | 2008.03.02

(지난 주 기상청이 주최하는 제 25주년 기상사진 특별전 작품심사에 다녀왔습니다. 거기서 입선한 사진들을 소개합니다. 생활사진가들의 뛰어난 작품...

취재

주문진에서 기록한 고단한 삶

  • 사진클리닉
  • | 2008.02.27

어구를 손질하고 있던 노인이 자리를 툭툭 털고 일어났습니다. 한동안 바라보고 있던 저는 뒤의 배경과 선을 맞추기 위해 앵글을 조정했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