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을 찍는 이유

사진마을 2019. 05. 22
조회수 3615 추천수 0

photosay33.jpg

 

사진이 있는 수필  #33
 
자연상태의 새를 관찰하는 것 자체를 즐기는 행위를 탐조라고 부른다. 18세기 유럽에서 시작되었고 ‘버드 워칭’이란 용어가 생긴 것은 20세기 초다. 탐조를 하는 사람들을 ‘버더’라고 부르며 망원경과 수첩, 조류도감 정도를 휴대한다. 유럽과 미국에선 골프와 테니스에 버금가는 고상한 취미로 자리 잡았는데 보고 관찰목록을 작성하는 것이 전부일 뿐 좀처럼 카메라를 들진 않는다고 한다.
딱 1년 전 이맘때 DDP에 볼 일이 있어 갔다가 사람들이 구름처럼 몰려있길래 잠시 기웃거려보았다. 어림잡아도 수 백 명이 저마다 손에 카메라나 카메라 기능이 있는 스마트폰(설마 폼으로 스마트폰을 들진 않았으리라)를 들고 간헐적으로 소리를 지르고 있었다. 빈손으로 서 있는 사람이 아무도 없으니 저 무리 속에선 빈손으로 서있으면 안된다는 드레스코드가 있는 것 같다는 판단을 했고 거기 모인 군중 중에서 내가 가장 나이가 많다는 것도 바로 알아차렸다. 그래서 밀려나지 않으려고 나도 손에 카메라가 들려있음을 주변인들에게 보여줬다. 그들은 나를 힐끗 쳐다봤다. 나는 이내 그들의 관심 밖으로 밀려났다. 다행이라 생각하면서 도대체 (그들이 카메라를 들고) 뭘 기다리고 있는지 나도 무턱대고 기다려보기로 했다. 몇 분인가 시간이 흘렀다. 이윽고 내 쪽에선 잘 보이지도 않는 오른쪽 저 멀리서 연예인 승합차가 섰고 인기척이 났다. 누군가가 내렸다. 어차피 이쪽으로 걸어올 것이므로 굳이 옆 사람들과 몸싸움을 하면서 비비고 들어갈 일이 없었다. 여유 있고 우아하게 사뿐사뿐 걸음을 옮기는 것을 보니 연예인인 모양이라 생각하는데 주변에선 탄성이 자자했다. 부러움과 놀라움의 목소리였다. 다들 셔터를 누르길래 나만 안 누르면 안 될 것 같아서 한 장 눌렀다. 지나간 다음에 주변 사람들에게 물어보니 (그것도 모르시냐는) 불쾌함과 연민이 묻어나는 목소리로 “소녀시대 서현”이라고 했다.  2019년 3월
 

글ㆍ사진 곽윤섭 선임기자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사진이 있는 수필

사슴이 침 흘리는 사연

  • 사진마을
  • | 2019.10.30

사진이 있는 수필 # 37 회사 근처에 효창공원이 있다. 8월에 접어든 어느 날 공원 옆길을 걸었는데 매미 우는 소리가 작렬했다. 여름풍경...

사진이 있는 수필

벽 짚고 헤엄치기

  • 사진마을
  • | 2019.09.09

난이도 경기 볼더링. 로프가 없다. 속도 경기. 15미터 높이, 경사각 95도의 암장에서 맨 손으로 기어올라가야한다. 홀드를 놓치고...

사진이 있는 수필

고양이 등 펴기 자세

  • 사진마을
  • | 2019.07.09

 사진이 있는 수필 #34   꽃가루와 같이 부드러운 고양이의 털에 고운 봄의 향기가 어리우도다 금방울과 같이 호동그란 고양이의 눈에 미친 ...

사진이 있는 수필

사진을 찍는 이유

  • 사진마을
  • | 2019.05.22

사진이 있는 수필 #33   자연상태의 새를 관찰하는 것 자체를 즐기는 행위를 탐조라고 부른다. 18세기 유럽에서 시작되었고 ‘버드 워칭’이란...

사진이 있는 수필

안전제일 스노보드

  • 사진마을
  • | 2019.03.13

사진이 있는 수필 32 사진이 있는 수필 32 안전제일 스노보드 대한민국에서 가장 안전을 중요시하는 스노보드를 아시는지? 물론 이 스노보드...

사진이 있는 수필

네가 더 예쁘구나!

  • 사진마을
  • | 2019.01.30

사진이 있는 수필 #30  “서양미술은 20세기 초 전통에 반기를 들고 시대의 요구에 부응하는 혁신적 미술의 탄생을 맞이하는데 바로 르네상스 이...

사진이 있는 수필

서울버스에서 자리 양보하기 [3]

  • 사진마을
  • | 2018.12.07

서울버스에서 자리 양보하기 노인에게 자리를 양보하는 것이 얼마나 어려운 일인지를 아는가? 적어도 20년 전의 나에겐 몹시 힘든 일이었다.   ...

사진이 있는 수필

플로피디스크의 기적 [2]

  • 사진마을
  • | 2018.11.30

사진이 있는 수필 #28 예전에 썼던 글을 찾아야 했다. 대략 90년대 말과 00년대 초반의 글이다. 당시 디지털의 초창기에 가까웠던 신문사에선 기...

사진이 있는 수필

달나라행 비행기 [8]

  • 사진마을
  • | 2018.09.14

사진기자들은 움직이는 물체를 잘 보는 ‘동체시력’이 일반인들보다는 조금이라도 뛰어난 편이다. 또한 사진기자들은 시선의 초점을 정면에 두고 있...

사진이 있는 수필

앞만 보고 달려라

  • 사진마을
  • | 2018.08.10

사진이 있는 수필 #25 <인간의 굴레>, <달과 6펜스>등 널리 알려진 소설을 쓴 영국 소설가 서머싯 모음은 재치있는 명언도 여럿 남겼다. 그중엔...

사진이 있는 수필

꼭꼭 숨어라

  • 사진마을
  • | 2018.07.02

 프랑스의 후기인상파 화가 앙리 루소(1844~1910)는 정글을 소재로 그림을 여럿 그렸다. <꿈>(1910년 작)은 그중에서도 가장 널리 알려진 작품 중의...

사진이 있는 수필

시각적 문맹에서 벗어나려면

  • 사진마을
  • | 2018.05.04

사진이 있는 수필 #23 내가 하겠다고 먼저 나선 적이 한 번도 없는 것 같은데 그야말로 “어쩌다가, 하다 보니” 사진교육을 시작한 지 10년이...

사진이 있는 수필

총 함부로 쏘지 마라 [1]

  • 사진마을
  • | 2018.03.22

사진이 있는 수필 #22  대구 김광석거리에서 군인 복장을 한 배우가 연극을 홍보하려고 가짜총을 들고 ‘shooting’하는 퍼포먼스를 하고 있는 ...

사진이 있는 수필

에스키모 낱말 날조 사건

  • 사진마을
  • | 2018.01.12

사진이 있는 수필 #21 “북극에 사는 이뉴잇족(에스키모)는 눈을 표현하는 낱말을 수백 개나 가지고 있다”고 인용하는 사람들이 많다. 그러나 번...

사진이 있는 수필

'느린 동네' 까치밥 [2]

  • 사진마을
  • | 2018.01.06

사진이 있는 수필 #20 2017년 11월에 한국형 농촌 힐링스테이 시범운영팀을 따라 경상남도 하동군을 다녀왔다. 지리산 자락의 악양에서 하룻밤 잤...

사진이 있는 수필

찍는 순간 달아나 버린다

  • 사진마을
  • | 2017.12.21

사진이 있는 수필 #19 <존 버저의 글로 쓴 사진>(원제 Photocopies)는 한글판 제목에서 보듯 소설가, 사회비평가, 예술평론가로 이름을 떨친 존 ...

사진이 있는 수필

자연이 만든 초상화 [2]

  • 사진마을
  • | 2017.12.11

사진이 있는 수필 #18 이 사진은 내가 찍었다. 배경으로 보이는 검고 둥근 것은 돌로 된 노래비의 뒷모습이다. 어떤 조각가가 이 비를 만들었다...

사진이 있는 수필

하지 않을 자유

  • 사진마을
  • | 2017.11.05

사진이 있는 수필#16 서머싯 모음이 선정한 가장 위대한 소설 10선에는 톨스토이의 <전쟁과 평화>, 스탕달의 <적과 흑>, 플로베르의 <보바리 부인>...

사진이 있는 수필

가을 찍고 겨울 고고 [1]

  • 사진마을
  • | 2017.10.23

사진이 있는 수필 #15 일교차가 심한 날이 이어지고 있다. 한낮의 잠깐 따가운 햇살을 제외하면 이제 여름은 완전히 끝장이 났다. 어젠가 오늘인...

사진이 있는 수필

사진과 영화, 부분의 미학

  • 사진마을
  • | 2017.09.29

사진이 있는 수필 #14 최근에 개봉한 영화 ‘파리로 가는 길’은 프랑스 관광청이 제작비를 전액 지원하지 않았을까 하는 의구심이 들 정도로 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