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와 사진 속 계단

사진마을 2020. 05. 17
조회수 2191 추천수 0

photosay42.jpg

photosay42-1.jpg

스티글리츠, (퍼블릭 도메인)

 

photosay#42 영화와 사진 속 계단

 

지하철역 같은 큰 공공시설물은 엘리베이터나 에스컬레이터가 설치되어 있지만 계단도 유력한, 수직이동 통로의 역할을 한다. 거기엔 예외없이 “계단을 이용하는 것이 건강에 좋고, 에너지를 절약할 수 있는 길”이란 취지의 메시지가 걸려있다. 우리 주변엔 직유적인 계단과 더불어 은유적인 계단이 수도 없이 널려있다. 한편으로 생각하면 그 계단들은 대단히 위험하다. 평지에서 걷다가 넘어져도 부러지기 십상인데 계단에서 떨어진다는 것은 현실이 아니라 영화 속 장면이라도 아찔하다. 눈에 보이지 않는 신분상승의 사다리도 떨어진다면 지하철역의 계단만큼 치명적이다.
1960년에 개봉된 김기영 감독의 영화 ‘하녀’는 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오스카 트로피를 손에 쥔 봉준호 감독과 봉 감독이 그 자리에서 헌사를 보낸 마틴 스콜세이지 감독의 연결고리 중 하나다. 봉 감독은 김기영 감독과 ‘하녀’의 광팬이었으며 마틴 감독은 2008년에 김 감독의 ‘하녀’를 복원시켜 칸 영화제에서 부활시키는 데 큰 힘을 보탰다. 영화 ‘하녀’의 공간에서 핵심은 계단이다. 신분 상승을 꿈꾸며 도시로 왔으나 결국 여공이나 하녀가 될 수 밖에 없었던 여성에게 60년대의 2층집은 꿈에서도 오르고 싶은 곳이다. 2층으로 올라가려면 계단을 통해야한다. 김기영 ‘하녀’에서 하녀는 주인집 남자를 유혹해 아이를 가지게 되었지만 우여곡절 끝에 계단에서 굴러 낙태한다. 복수심에 불타는 하녀는 주인집 부부의 아들(지금의 국민배우 안성기가 초등학생 아들로 나온다)을 계단에서 떨어져 죽게 한다.
 이곳은 서울 종로구 자하문로에 있는 계단이다. 계단을 따라 왼쪽으로 조금 더 내려가면 자하문 터널이 시작된다. 계단 장면이 유난히 많이 나오는 영화 ‘기생충’에서 기택의 가족들이 비오는 날 달려갔던 그 장면이 이곳에서 촬영됐다.
 ‘3등 선실’(작은 사진)은 세계 사진 역사에서 결코 빼놓을 수 없는 한 장을 꼽을 때마다 등장하는 걸작으로 알프레드 스티글리츠가 1907년에 미국에서 유럽으로 가는, 당대 최고의 여객선(SS Kaiser Wilhelm II)호 위에서 찍었다. 1911년에 처음 사진이 발표되었고 당시 이 사진을 본 파블로 피카소가 “이 사진가는 나와 같은 영혼으로 작업하고 있다” 라고 말했다.
 이 사진의 핵심도 1등 선실과 3등 선실의 공간을 분리하는 계단에 있다. 아래쪽 3등 선실에 있는 사람들은 이때도 그렇고 그후로도 결코 위로 올라올 수 없었을 것 같다. 정작 스티글리츠 본인과 가족들은 1등 선실을 썼다. 

 

글 사진 곽윤섭 선임기자 kwak1027@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전시회

아빠가 찍은 쌍둥이 아들과 딸

  • 사진마을
  • | 2020.06.29

모처럼 사진전 소식을 전합니다. 사진마을 작가마당에서 <한비 단비 이야기>, <길잃은 아이 (Lost Child)>를 연재하고 있는 이창환 작가의 전시입...

내 인생의 사진책

영화와 사진 속 계단

  • 사진마을
  • | 2020.05.17

스티글리츠, (퍼블릭 도메인) photosay#42 영화와 사진 속 계단 지하철역 같은 큰 공공시설물은 엘리베이터나 에스컬레이터가 설치되어 있지만...

사진이 있는 수필

당신의 시간은?

  • 사진마을
  • | 2020.05.06

photosay#41 당신의 시간은? 한 번 찍고 나면 내가 추가로 후보정을 하지 않는 한, 사진은 바뀌지 않는다. 그런데 사진을 묵혀두었다가 나중...

사진이 있는 수필

여수밤바다에서 신나게

  • 사진마을
  • | 2020.04.07

#photosay 40 ‘여수밤바다’, ‘오마이뉴스’, ‘신나게’ 이 낱말들을 맞춤법 검사에서 돌리면? 글을 쓰고 나면 응당 퇴고를 하는 것으로 배...

사진이 있는 수필

손으로 쓴 소원 쪽지

  • 사진마을
  • | 2020.03.03

사진이 있는 수필 #39 광화문에 있는 대형 서점에 책을 사러 갔다가 한편에 있는 전시장이 눈에 들어왔다. ‘손글쓰기대회’ 수상작들이 걸려...

사진이 있는 수필

매력적, 이중적인 빨강

  • 사진마을
  • | 2020.02.18

사진이 있는 수필 #38 사람들이 가장 좋아하는 색은 무엇일까? 파랑이 압도적인 1위다. 초록과 빨강과 검정이 그다음이다. 에바 헬러가 쓴 책...

전시회

사회적 타살 가해자를 찾는 사진

  • 사진마을
  • | 2019.12.23

안온 사진전 <꽃무덤> 안온(49) 작가의 사진전 <꽃무덤>이 서울 종로구 청운효자동 류가헌에서 12월 4일부터 15일까지 열렸다. 전시는 막을...

전시회

현실적인 초현실 사진

  • 사진마을
  • | 2019.12.02

에릭 요한슨 사진전 <Impossible is Possible> 2020년 1월 2일부터 3월 29일까지 성남큐브미술관에서 최근에 서울 광화문의 한 대형서점에 들렀...

사진이 있는 수필

사슴이 침 흘리는 사연

  • 사진마을
  • | 2019.10.30

사진이 있는 수필 # 37 회사 근처에 효창공원이 있다. 8월에 접어든 어느 날 공원 옆길을 걸었는데 매미 우는 소리가 작렬했다. 여름풍경...

사진이 있는 수필

벽 짚고 헤엄치기

  • 사진마을
  • | 2019.09.09

난이도 경기 볼더링. 로프가 없다. 속도 경기. 15미터 높이, 경사각 95도의 암장에서 맨 손으로 기어올라가야한다. 홀드를 놓치고...

사진이 있는 수필

꼭 봐야 할 진도 ‘강가앙수울래’

  • 사진마을
  • | 2019.08.10

사진이 있는 수필 #35  주말에 전남 진도와 목포를 여행했다. 진도에선 도향토문화회관에 들러 오후 2시부터 열리는 토요민속공연을 관람했다....

사진이 있는 수필

고양이 등 펴기 자세

  • 사진마을
  • | 2019.07.09

 사진이 있는 수필 #34   꽃가루와 같이 부드러운 고양이의 털에 고운 봄의 향기가 어리우도다 금방울과 같이 호동그란 고양이의 눈에 미친 ...

전시회

보이는 빛과 보이지 않는 빛

  • 사진마을
  • | 2019.07.05

김주희 사진전 <공소순례> 박해를 버틴 자긍심의 공간 김주희 사진전 <공소순례>가 서울 종로구 청운동 류가헌 전시2관에서 열리고 있다. 14일...

사진이 있는 수필

사진을 찍는 이유

  • 사진마을
  • | 2019.05.22

사진이 있는 수필 #33   자연상태의 새를 관찰하는 것 자체를 즐기는 행위를 탐조라고 부른다. 18세기 유럽에서 시작되었고 ‘버드 워칭’이란...

전시회

사랑, 자유, 평화의 두루미 사진전

  • 사진마을
  • | 2019.04.10

김경애-몽환의날개-촬영지-철원 한탄강-눈오고 비오고 변화무상한 날씨에도 두루미들은 먹이활동을 위해 한탄강을 날아 나간다. 2019년 두루미 사진...

전시회

쪽방화가 윤용주 한국화전 [2]

  • 사진마을
  • | 2019.03.13

사진마을 작가마당에서 <김원의 여시아견>을 연재하고 있는 김원 작가가 쪽방화가 윤용주의 한국화 전시회 소식을 전해왔다. 김원 작가가 올린 윤용...

사진이 있는 수필

안전제일 스노보드

  • 사진마을
  • | 2019.03.13

사진이 있는 수필 32 사진이 있는 수필 32 안전제일 스노보드 대한민국에서 가장 안전을 중요시하는 스노보드를 아시는지? 물론 이 스노보드...

전시회

시간이 시간을 담았다 [1]

  • 사진마을
  • | 2019.03.07

이윤기 개인전 시간을 담다 갤러리 브레송 이윤기 작가의 개인전 <시간을 담다>가 서울 충무로 갤러리 브레송에서 열리고 있다. 3월 15일까지...

이 주의 한 장면

넘어져도 다시, 인생도 럭비처럼 [4]

  • 사진마을
  • | 2019.03.04

[493호 이주의 한 장면] 2월 19일 전남 진도군 진도공설운동장 보조구장에서 진도실업고(이하 진도실고) 홍정표(3학년) 선수가 럭비공을 움켜...

사진이 있는 수필

막내 실종 뒤 TV가 들어오다 [6]

  • 사진마을
  • | 2019.02.27

사진이 있는 수필 #31 막내 실종 뒤 TV가 들어오다 백남준이 1988년에 1003개의 텔레비전으로 꾸며서 설치한 <다다익선>은 국립현대미술관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