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가마당

jsk1.JPG jsk2.JPG jsk3.JPG jsk4.JPG jsk5.JPG jsk6.JPG jsk7.JPG

 


마이산을 비추는
반월제 위로 물안개 피어오르고
동쪽 하늘에 붉은 기운 스미고
해가 떠오르고 있다
 
흐린 겨울 하늘 구름에 가려
해는 보이지 않지만
새벽 까치가 소리친다
해는 뜨고 있다고
 
해가 뜨는 것을
본다는 것은
아직 살아있음을
확인한다는 것
 
불평하지 말고
후회하지 말고
혼자서 또는 함께
묵묵히 또는 소곤거리며
 
서쪽 하늘 물들이며
곱게 지는 해를
마음 비우고
보기 위해서
 
갈 길을
기어이
가야 함을
다짐한다는 것…….
 
 2017. 1.
 진안 마이산에서….

 

 

 정석권 작가는pr20.jpg

 

전북대학교 영문과에 재직 중이며 
사진과 글을 통해서 일상의 모습들이나 여행지에서의 인상을 기록해왔다.


풍경사진을 위주로 찍으면서도 그 풍경 속에 사람이 있는,

사람의 생활에 대한 이야기가 있는 사진에 관심이 많다. 
길을 떠나서 길에서 만나는 풍경과 사람들의 모습과 인상을  전달하고자 한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댓글 작성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List of Artic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