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가마당

lsk01.JPG lsk02.JPG lsk03.JPG lsk04.JPG lsk05.JPG lsk06.JPG lsk07.JPG lsk08.JPG lsk09.JPG lsk10.JPG lsk11.JPG lsk12.JPG lsk13.JPG lsk14.JPG lsk15.JPG lsk16.JPG lsk17.JPG lsk18.JPG lsk19.JPG

 

 

 아름다운 물총새

 
여름철새는 개체수가 한정적이다.


9월이나 시작될 물수리들의 향연을 제외하곤 오직 이 물총새가 많은 사진가들의 유일한 낙이다.

 

물총새는 아름답다.


매번 촬영을 할 때마다 가슴 두근거리며


그 동작 하나하나가 아름답다.


오늘 담은 물총새는 부리가 검고, 가슴에 배냇털이 거뭇거뭇하며, 발가락이 역시 검은 것으로 보아 올해 태어난 유조이다.


내년쯤이면 성조 특이의 붉은 황금 가슴털과 영롱한 짙은 색채의 제 색들을 찾아가리라.

 

그럼에도 역시 물총새는 아름다우며 귀엽고 다이내믹하다.


 

 

 

lsk001.JPG     이석각 작가는

     1958년생

     건축을 전공했으며

     퇴직해 지금은 건축설계 디자인을 하며

     다인산업개발을 운영하고 있습니다.

     취미로 생태조류 사진을 즐겨 촬영합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댓글 작성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List of Artic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