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가마당

 

  작가마당에서 연재하고 있는 작가들이 추석을 맞이하여 사진마을 회원 여러분께 사진과 짧은 글로 구성된 ‘추석 덕담’ 메시지를 보냅니다. 김민수작가는 익을 대로 익어 고개를 숙인 벼이삭과 밤톨을, 김성훈작가는 사색하는 곰돌이 외 여러 가을단상을, 김원작가는 떡을 쪄서 주시려나 봅니다. 박병문작가는 고랭지 배추를, 신승현작가는 마음을 꿰어 만든 염주를, 유신준작가는 하루 중의 가을인 노을을, 이은숙작가는 가을의 전령 코스모스를, 황중문작가는 물 속을 찾아온 가을 낙엽을 올렸습니다.

추가: 목요일 작가인 윤정작가와 김병구작가도 살짝 늦게 메시지를 보내왔습니다. 집으로... 떠나는 길과 진안 곶감 마을 전경입니다.

 

  댓글을 달아서 작가들과 인사 나누시고 우리 모두 마음이나마 넉넉한 한가위를 보냅시다. 꾸벅!

 

 

 

chu0010.jpg

chu0011.jpg

 

김원

“추석날만큼은 맘껏 행복하세요!! 감사합니다.”     

 photer10.JPG

 


 




 

 


                                                                                                                                    

 

 

chu0001.jpg

chu0002.jpg

 

김민수 

 

고개 숙인 황금나락,
알밤 같은 한 해의 결실을 거두는 한가위 되시길 바랍니다.
씨 뿌리는 사람과 거두는 사람이 다른 세상은 불의한 세상입니다.photer01.jpg

씨뿌린 사람이 결실의 기쁨을 누리는 정의로운 세상이
한가위 보름달처럼 휘영청 밝아오는 가을이면 좋겠습니다.  

 

 


 

 

                                                                                                                                                                                                                                    

 

 

 

chu0012.jpg

chu0013.jpg

  

박병문

영리하고 오묘한 자연은 자신의 영역에 맞게 
천연으로 물들였습니다.
소출을 가득 품은 들녘에 여러 자식 먹여 살리랴 
굽어진 허리를 땅에 정박하고 옹이가 되어버린 무릎을 
긁고 또 긁으면서 가을을 맺는 우리네 부모님의 가을이 
저렇게 익었습니다.photer07.jpg
 
온정의 보름달 
그 앞에 먼지 나도록 빌고 또 빌은 부모님의 손에 
물기 대신 온기 품은 마음을 드려야겠습니다.
따스한 온정과 끈끈한 형제애의 중추가절(中秋佳節)
넘쳐나는 웃음꽃과 건강하고 풍성한 한가위!!!
감사함 곁들인 추석 명절 되십시오.  

  

                                                                                                                  

 

                                                         
  

chu0014.jpg

  

신승현

 

부족한 사진과 글 보아주셔서 감사 드립니다.photoer3333.jpg
낙낙한 한가위 되시기를 기원합니다.
항상 건강하시구요.  

 


   

                                                                                                                                              
  


 

chu0016.jpg

 

photer06.jpg

황중문

 

“사진마을 회원여러분,
가족과 함께 가을 하늘 닮은 
즐겁고 푸르른 한가위 되세요~^^”

  

 

 

                                                                                                                                  

 

 

                   

chu0003.JPG

chu0004.jpg

chu0005.jpg

chu0008.JPG

 

김성훈

 

 세상이 하수상하여 오리무중, 다기망양, 어수선한 시절이지만 계절은 묵묵히 제 갈 길을 가고 있는 듯 합니다.
중추가절(仲秋佳節)  “더도 말고 덜도 말고 한가위만 같아라”라는 말이 있지만 누군가에게는 추석 명절이 무섭고 두려운 시대가 되었습니다. 마치 가위질당한 듯한 한가위이지만 “많이 힘들지” “수고 많았다”라는 따뜻한 말 한 마디로, 힘들고 어려웠던 일, 여윈 소망의 근심은 잠시 내려두고 가족과 함께하는 시간이 위로와 격려가 되는 즐거운 추석 보내세요.photer05.JPG

 

 


 



   


                                                                     

 

 

chu0015.jpg

ysj1.JPG

 

유신준

 

 세상근심 다 잊고 좋은 한가위 되소서!photer08.JPG

 


 

 


 

 

                                                                                                                                                                                            


 


 

c.jpg

 

이은숙

 “풍성한 한가윕니다.
사진마을 가족 여러분 모두 넉넉한 추석 맞으시고
서로서로 배려하는 마음으로 photer02.jpg
더불어 행복한 연휴 보내세요~”
 

  



  


                                                                       

chu00001.jpg

 

윤정j01.jpg

 

 

집으로 가는 포근한 마음만큼 따뜻한 한가위보내세요.

  


 

  


                                                                       

kbg01.jpg

 

김병구kbg000001.jpg

  

진안 곶감마을에서 촬영한 사진입니다.
즐거운 연휴 보내시길 바랍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태그
첨부
엮인글 :
http://photovil.hani.co.kr/457424/25a/trackback



jinude

2015.09.25 22:36:47

사진마을의 <작가마당>, 개인적으로 신의 한 수라 느끼는 게

사진이 동요가 되고 역사가 되니 학교가 필요 없어요.

천체 담당 NASA만 픽업하면 글로벌 백과사전이 되리라 확신합니다.

우리 작가님들 진정 고맙습니다.

 

P7170112 아이돌.jpg

첨부

하늘가

2015.09.27 20:41:28

시청_1787178717871787_1200.jpg


통통배 타고 물 건너 고향 가던 때가 생각납니다.

감사합니다.

첨부
댓글 작성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List of Artic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