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안리 해수욕장에서...

사진클리닉 조회수 1826 추천수 0 2004.12.21 00:00:00

"토요일날 부산 광안리에 일이 있어 내려갔습니다. 광안대교의 야경이 좋다기에 카메라에 담아 볼려는 큰 마음도 있었고요... 그러나 저녁부터 시작한 모임과 술판은 끝날줄 모르고... 술먹고 혼자 사진찍으러 가기도 그렇고... 새벽 일찍 가기로 마음 먹었죠. 그런데 왠걸... 6:00에 가보니 화려했던 광안대교의 야경은 간데없고 가로등만 켜져 있더군요... 그래서 평범함 광안대교를 찍고 일출을 기다리는데 날씨가 흐려 08:00까지 햇빛 한 번 못봤습니다. 아침을 먹고 아이들과 함께 바닷가로 가서 이것저것 찍어봤습니다. 이것저것 3컷트를 올려봅니다. 많은 조언 부탁드립니다. - Nikon D70, 2004.12.19.09:39, 80-200mm f2.8, 1/1250s, F3.5, ISO 200"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곽윤섭

2004.12.21 00:00:00

광안대교 야경사진보다 이 사진이 더 좋군요.
다리와 사람들과 갈매기까지 다 좋습니다. 사람의 비율이 너무 작지 않나 싶은 생각이 들었지만 다시 생각하니 굳이 그럴 필요도 없겠다 싶습니다. 전반적으로 여유로운 느낌을 주는 사진이라 넉넉한 프레임이 더 효과적입니다.

이 사진에서 포인트는 아무래도 사람들이겠지요. 갈매기가 자기들도 사진에 나와 보겠다고 등장했지만 좋은 엑스트라가 되어 주었고 다리가 비록 사진의 절반을 차지하지만 배경에 지나지 않습니다. 셔터를 이렇게 빠르게 가져간 것은 특별한 이유가 있었는지요?
댓글 작성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List of Artic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