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지의 무게 때문일까

아니면 수분이 많은 물을 향해  

일부러 몸을  뒤뜬 것일까

아무리 나무라지만 그 적응력,

정말 대단하다.


D51A1857.jpg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첨부
엮인글 :
http://photovil.hani.co.kr/868911/7d2/trackback


댓글 작성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List of Artic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