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답지 않은 날씨를 기이하게 여겼습니다.

겨울에 눈다운 눈 한번 없다고 불평했습니다.

겨울을 이렇게 떠나보낼 수 없는 것 아닌가요?

기도 아닌 기도가 마음 속으로부터 터져 나왔고,

마침내 겨울의 끝자락에서 눈이 가득 내렸습니다.

이제 순백의 겨울을 놓아보낼 수 있게 되었습니다.


전주경기전의 설경1.jpg


전주경기전의 설경2.jpg


전주경기전의 설경3.jpg


전주경기전의 설경4.jpg


전주경기전의 설경5.jpg


전주경기전의 설경6.jpg


전주경기전의 설경7.jpg


전주경기전의 설경8.jpg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댓글 작성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List of Artic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