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란다 화단에 심은 두 그루 철쭉 나무, 서로 붙어 몸살 하던 것을 

지난 가을 떼어내어 따로 따로 심어주고 거름 주었다.

나무도 자유가 좋은지, 올봄 두 그루 모두 한껏 꽃을 피운다.

바깥엔 코로나로  나가지도 못하는데 

베란다 꽃밭에는 자색과 분홍 철쭉이 한창이다.

봄은 왔는데 꽃구경 못가니 집안에서라도 꽃구경하라는

꽃들의 배려가 고맙다. 어딘들 정성을 들이면 꽃피지 않으리.


D51A8875.jpg D51A8930.jpg D51A8935.jpg D51A8939.jpg D51A8967.jpg D51A8946.jpg D51A8952.jpg D51A8953.jpg D51A8957.jpg D51A8963.jpg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댓글 작성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List of Artic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