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의 영향으로 심하게 파도가 일렁대더니

동해선 열차가 자주 오가는 철둑이 패었나보다

바지선이 돌과 포크레인을 싣고와서 아침부터 분주하다

드넓은 바다이지만 오가는 다양한 배들로 분주하다

 DSCN1938.jpg DSCN1940.jpg DSCN1943.jpg DSCN1945.jpg DSCN1946.jpg DSCN1947.jpg DSCN1948.jpg DSCN1949.jpg DSCN1951.jpg DSCN1952.jpg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댓글 작성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List of Artic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