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슴에 곰삭은 어머니, 삶 일군 몸 속울음 켜켜이

곽윤섭 2012. 09. 11
조회수 18807 추천수 0

  신미식 특별초대전 <삶의 도구>

 ‘아프리카 작가’ 딱지 떼고 ‘이제야 말할 수 있다’

 주름진 손발이 논밭, 고랑과 이랑마다 세월 녹아


 

_MG_61861.jpg

 

 

한국을 포함하여 세계 100여 개국을 다니면서 사진을 찍고 있는 한국 사진가 신미식이 9월 12일부터 사진전 <삶의 도구>를 연다. 이번 전시는 숙명여자대학교 문신미술관의 특별초대전 형식으로 열린다. 많은 나라에서 사진을 찍었지만 그동안의 신미식은 에티오피아, 마다가스카르 등 아프리카를 주무대로 삼았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그랬던 그가 이번엔 우리 땅과 우리의 삶으로 방향을 틀었다. 정확히 이야기하면 방향을 튼 것이 아니라 처음부터 관심이 있던 이야기였으나 좀처럼 입을 열지 않다가 “이제야 말할 수 있게 되었다”고 해야겠다.

 한국의 다큐멘터리 사진가들 중에서 주 작업무대가 외국이니 작가들이 꽤 있다. 반면에 좀처럼 외국 사진을 찍지 않고 한국의 이슈와 상황을 따라가는 작가도 있다. 간혹 만나게 되면 양쪽 모두의 변을 듣는다.
 한 명이 아닌 여러 작가의 반응을 모은 것이다.
 “흥이 나질 않아. 마음이 동하질 않아. 새로움이 없다는 이야기도 되겠네요. 너무 익숙한 상황이어서 그런가. 사진을 하려고 보니 벌써 한국을 찍는 작가들이 많고 다들 잘하고 계셔서 내가 뛰어들 일이 없는 것 같기도 하고…….”
 이번엔 한국에서만 찍는 작가들의 이야기다.
 “다른 곳은 나에게 맞질 않아. 잘하시는 분들이 많은데 굳이 내가……. 내가 잘 모르는 나라에선 나의 이야길 할 수가 없어. 비행기 값을 대주면 나도 잘 찍을 수 있어(이건 최민식 선생의 반농반진)”
 
 모아두고 보니 양쪽의 이야기가 어째 비슷해 보인다. 늘 해오던 것이 아니어서 갑자기 바꾸려니 부담스럽다는 말을 하는 것 같다. 그런데 사진가들의 이야기는 새겨들어야 할 필요가 있다. 이들은 사실 한국과 외국의 작업을 모두 하는 경우가 대부분이란 것이다. 이갑철작가도 파리를 비롯한 유럽에서 작업을 한 적이 있다. 마찬가지다. 신미식도 한국 작업을 하고 있었다. 그걸 발표한다는 것이 쉽지 않았을 뿐이다. <아프리카>라는 이름표의 무게가 무거웠을 법도 하다. 그러나 이번에 신미식 작가가 한국 땅에서 찍은 사진만으로 구성된 전시 <삶의 도구>를 한다고 해서 완전히 사진 인생의 내용을 바꾸려고 하는 것은 아닐 것이다. 더 지켜볼 일이지만 의지가 있다면 한국이든 외국이든 땅은 중요하지 않을 것이다.
 
 <삶의 도구>는 이제 50을 막 넘긴 작가가 살아오면서 가장 담고 싶었던 주제라고 한다. 작가의 어머니는 13남매를 낳아 기르신 분이라고 한다. 이제는 기억 속에 남아있는 어머니의 거친 손과 발을 다시금 눈으로 보고 싶은 마음일 것이다. 논일, 밭일, 집안일을 할 때 호미 같은 것 외의 도구도 필요하다. 가장 기본적인 도구는 몸 그 자체다. 일의 주체는 손과 발과 허리다. 그래서 전시되는 사진은 온통 손과 발에 대한 묘사로 채워져 있다. 손은 호미를 닮았으며 발은 밭을 닮았다. 흑백이 아닌 컬러로 찍더라도 시골의 흙에서 일하는 부모는 흙의 색과 질감을 닮아간다. 하물며 이번 전시는 흑백이니 작가 신미식의 캔버스는 흙빛이다. 핏줄이 크게 드러난, 아니 불뚝한 핏줄밖에 보이지 않는 손에 쥐어진 고추는 손을 닮았다. 채소밭에 들어가 밭일을 하는 저 꽃무늬 옷의 어머니는 밭의 일부처럼 보인다.

 

_MG_6033.jpg  
 
_MG_60951.jpg  

 

_MG_62321.jpg

 

_MG_62751.jpg

 

_MG_63721.jpg

 

_MG_65521.jpg

 

_MG_66311.jpg

 

3.jpg

 

지난주에 전시를 앞두고 잠깐 신작가를 만났다. 작가는 “이번 전시 때는 많은 사람이 울고 가게 만들겠다”고 했다. 사진전시를 준비하면서 본인이 많이 울었다는 소리를 이렇게도 하는구나 싶었다.
 전시는 숙명여자대학교 르네상스 플라자 B2 문신미술관 문갤러리, 무지개갤러리에서 10월 2일까지 열린다. 문의 02-2077-7052
 
  

곽윤섭기자 kwak1027@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취재

비오는 날 사진 [1]

  • 곽윤섭
  • | 2012.10.30

27일~28일 1박2일에 걸쳐 제천, 단양, 영월에 다녀왔습니다. 토요일인 27일은 전국적으로 비가 왔고 제천도 예외가 아니었습니다. 비가 오면 사진 ...

전시회

‘야구-동창생’ 향수, 추억 속으로 던지고 치다

  • 곽윤섭
  • | 2012.10.26

박준수 사진전 ‘동대문운동장’환호성과 탄식, 만남과 헤어짐이 교차 그리움이 때론 직구로, 때론 변화구로 지하철 2호선의 역 이름 중에서 ‘동대...

전시회

새벽 1시~5시, 사진의 일-일의 사진 [2]

  • 곽윤섭
  • | 2012.10.02

 지하철 기관사 정태연의 사진전 <일터와 일벗>  자신의 삶터에 자신의 렌즈 들이댄 드문 사진 서울시도시철도공사에서 기관사로 일하는 정태...

강의실

곽기자 사진 특강-스티브 매커리 전시장에서 매주 목 오후 3시 [3]

  • 곽윤섭
  • | 2012.10.02

지난 번 특강에 이어서 다시 미니 특강과 도슨트를 준비했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아래 이미지를 참고하십시오. 시간이 누락되어있는데 매주 목요일 ...

사진책

고3보다 더 한 고3엄마의 사진으로 쓴 응원일기 [1]

  • 곽윤섭
  • | 2012.09.27

소광숙 사진에세이집 <힘내라는 말은 흔하니까> 63개 에피소드마다 흔하지 않은 사랑 듬뿍 참 소개하기 힘든 책이 한 권 날아왔다. 저자를 보니...

전시회

시공간을 멈춰 세운, 빛의 어둠-어둠의 빛

  • 곽윤섭
  • | 2012.09.17

스티브 매커리 <빛과 어둠사이> 그때 거기. 그 순간만의 색채과 빛 포착 그 속에 사진 있고 사진 속에 그가 있다   이 기사에 삽입된 모든 ...

전시회

가슴에 곰삭은 어머니, 삶 일군 몸 속울음 켜켜이 [1]

  • 곽윤섭
  • | 2012.09.11

신미식 특별초대전 <삶의 도구> ‘아프리카 작가’ 딱지 떼고 ‘이제야 말할 수 있다’ 주름진 손발이 논밭, 고랑과 이랑마다 세월 녹아 ...

전시회

곽기자의 특강-스티브 매커리 [4]

  • 곽윤섭
  • | 2012.09.10

9월 12일부터 서울 예술의 전당 V갤러리에서 스티브 매커리의 사진전 <빛과 어둠사이>가 열립니다. 강의를 마련했습니다. 상세한 내용은 아래 이미...

취재

‘날개야 날 살려라’ 비둘기의 태풍 피신 [6]

  • 곽윤섭
  • | 2012.08.28

비둘기가 태풍을 이기는 방법 조금전 태풍 볼라벤이 서울을 지나간 것으로 뉴스가 전해지고 있습니다. 역대 5번째에 해당하는 강풍이었다고 하는군...

취재

당신의 사진은 좌파인가 우파인가 [3]

  • 곽윤섭
  • | 2012.08.24

[사진 뒤집어보기] 수평 맞추기 사진기자의 기본문법, 선택이 아닌 필수 광각으로 왜곡 생겨도 중앙 수직선 곧게  즐겨 카메라의 수평을 어기...

취재

13인의 눈 45년의 시간, ‘서울스타일’

  • 곽윤섭
  • | 2012.08.21

기획사진전 <서울에서 살으렵니다> 익숙하게 낯설거나 낯설게 익숙한 풍경 100 점 과거-현재-미래가 때론 대비로 때론 패턴으로 강운구, ...

전시회

자연 닮은 사람이 사람 닮은 자연을 찍다 [1]

  • 곽윤섭
  • | 2012.08.16

‘내셔널 지오그래픽전-아름다운 날들의 기록’  생명에 대한 애정과 끈기로 최고의 순간 포착 작가 60명 ‘순수’보다 더 순수한 다큐 180 점...

전시회

시인이 찍은 사진엔 시가 흐른다

  • 곽윤섭
  • | 2012.08.10

박노해 사진전 <노래하는 호수> ‘아픈 땅’ 버마에서 건져올린 ‘노동의 새벽’ 노래하는 다리. Lake Inle, Nyaung Shwe, Burma, 2011. ⓒ박노...

취재

사람과 더불어 노니는 ‘움직이는 섬’ 고래 [2]

  • 곽윤섭
  • | 2012.08.07

장남원수중사진가 ‘혹등고래’ 작품전 산소통 없이 10~20m까지 잠수 촬영 Whale, 2011~2012 ⓒ 장남원    7일은 입추이자 말복이었다...

전시회

불편한 진실, 편한 진실

  • 곽윤섭
  • | 2012.08.06

  ‘2011년 올해의 세계보도사진전’  124개국 5천247명의 10만여 점 중 고른 160점  충격적이고 직설적인 현장에 ‘긍정적인 눈’의 힘 대...

취재

‘순간’의 선택, ‘경기-환호’ 그것이 문제로다 [2]

  • 곽윤섭
  • | 2012.08.01

[사진 뒤집어보기]한국 여자양궁 단체전 올림픽 7회 연속 금  다 아는 뉴스 하루 늦게 실을 수밖에 없는 치명적 숙명  사진에 맞추자니 기사...

사진책

꿈꾸는 카메라, 꿈꾸는 아이들

  • 곽윤섭
  • | 2012.07.30

사진작가 고현주씨, 소년원 아이들과 4년 동안 함께한 기록. 앞으로 계속... 하얀 깃털의 여행 ⓒ혜원 (사진 크레딧에 나온 이름은 모두 가...

전시회

천국으로 가는 내 마음의 계단

  • 곽윤섭
  • | 2012.07.23

김혜경 사진전 ‘길을 찾아 떠나다-증도’ 김혜경 사진전 <길을 찾아 떠나다_증도>가 7월 24일부터 8월 5일까지 종로구 통의동에 있는 <류가헌>...

취재

사진 작품을 그림으로 그리면 도용일까 아닐까 [9]

  • 곽윤섭
  • | 2012.07.17

마크 리부 사진 <꽃을 든 여인>와 세오의 그림 <순간> “범죄” 비난 글에 화가와 갤러리 쪽에서 “명예훼손” 저작권과 공정이용 사이, 2차...

강의실

매주 금요일 오후 5시 마크 리부 특강

  • 곽윤섭
  • | 2012.07.17

매그넘의 1세대 원로 중 유일한 생존 작가인 마크 리부의 한국 첫 회고전이 열리고 있습니다. 8월 5일까지 열리니 이제 보름 남짓 남았습니다. 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