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의 생각

9기 조회수 5261 추천수 0 2012.07.26 12:01:49

“안철수의 생각은 무엇일까 ?”

“안철수의 힘은 어디서 나오는 걸까 ?”

“안철수가 스티스쟙스를 이겼다.”

 

우리나라 정치 역사상 최초로 부패와 뒷돈이 난무한 문화 속에서,

청렴하면서도 지적이고 능력 있는 대통령을 기대해 볼 수가 있어 행복하다.

드디어 이제는 “윗물이 맑은 대한민국”이 탄생할 거 같다.

 

안철수는 정말 ‘바른생활사람’이다.

그러면서도 정말로 인간미가 풍긴다. 그리고 사람들과도 소통을 즐긴다.

 

누군가는 그랬다.

“그네누나 치하에서 살기 보다는 촬스 형 치하에서 살고 싶다”고~~~ㅎㅎㅎ~

 

그래서 [안철수의 생각] 나도 한 권 샀다. 산 것 만으로도 행복하다.

우리가 원하는 대한민국의 미래가 보이는 거 같다.

 

안철수는 말했다.

“도전은 힘이 들 뿐, 두려운 일이 아니다.”라고~~그렇다.

 

우리가 열망하는 사회를 잘 이해하고 있고 나의 콘센서스와도 많은 부분에서 일치한다. 그래서 더욱 철수에게 힘이 되어주고 싶다.

철수의 마음에 귀를 기울이는 사람들이 많았으면 좋겠다.

 

크기변환_DSC00220.JPG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첨부
엮인글 :
http://photovil.hani.co.kr/226266/57c/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공지 23기-서울편 [23기 심사평 2] 참가자 전원 개별 리뷰 imagefile 사진마을 2016-08-17 816
공지 23기-서울편 [23기 심사평 1] 과감한 구성과 걸러지지 않은 투박함은 동전의 양면이다 imagefile 사진마을 2016-08-17 1314
공지 22기-진안편 [22기 심사평] 우스꽝스럽고 슬픈 사실의 총합이 이루어낸 ‘실재’ imagefile [2] 사진마을 2016-04-29 7692
공지 22기-진안편 [22기 최우수상 배영 수상소감] 숨어있는 작은 일상을 주인공으로 imagefile [2] 사진마을 2016-04-29 7257
공지 20기-전주 나주편 대상의 완벽한 재현보다 나를 찾아가는 길 imagefile [12] 사진마을 2015-10-26 33027
공지 20기-전주 나주편 빛과 그늘 사이, 부제 없이 주요소만 imagefile [2] 곽윤섭 2015-10-26 32774
공지 19기-시모노세키 [19기 우수상 소감] 김제숙-정태경 imagefile [1] 사진마을 2015-09-22 39145
공지 19기-시모노세키 [19기 참가기] 스스럼 없는 정 맘껏 imagefile [1] 사진마을 2015-09-22 38486
공지 19기-시모노세키 [19기 심사평] 반복은 금물, 급변도 곤란 imagefile 곽윤섭 2015-09-21 40875
공지 전체 공지-공지에 올라온 글, 각 기수 카테고리에서 찾을 수 있습니다. 사진마을 2015-09-15 41944
1370 5기 지난 일년 imagefile [7] 김선희 2012-08-06 2839
1369 5기 소원 imagefile [1] 김선희 2012-08-06 3616
1368 5기 당신을 만나러 갑니다. imagefile [1] 김선희 2012-08-06 3012
1367 9기 @ 전동 싸전다리 imagefile [5] 하창완 2012-08-05 5427
1366 5기 달과 십자가 imagefile [4] 김민수 2012-08-03 3605
1365 9기 대결이 될까 ? imagefile [4] checky 2012-08-02 4280
1364 5기 보물섬 일몰 imagefile [1] 송영관 2012-08-02 4012
1363 5기 증도 보물섬 낙조 imagefile [2] 송영관 2012-08-02 6595
1362 5기 꽃이 진다고 슬퍼하지 마세요 imagefile [3] 김민수 2012-08-01 5331
1361 9기 비오는 날의 추억 imagefile [4] 박광철 2012-07-31 4397
1360 9기 가끔은 하늘을 보자. imagefile [4] checky 2012-07-31 5346
1359 5기 이질풀 imagefile [1] 김민수 2012-07-30 2748
1358 5기 미호천변의 해바라기는 아직 피지 않았다 imagefile [6] 윤철중 2012-07-29 3434
1357 5기 능소화 imagefile [3] 김민수 2012-07-27 3368
1356 9기 누구 본 사람 없지 ? imagefile [1] checky 2012-07-27 4513
1355 9기 화려할 수록 그늘은 더 짙다 imagefile 하창완 2012-07-27 4574
1354 9기 청춘은 바다를 닮았다 imagefile 김래희 2012-07-27 4514
1353 5기 멸치의 꿈 imagefile [1] 김민수 2012-07-26 3069
» 9기 안철수의 생각 imagefile [1] checky 2012-07-26 5261
1351 5기 남자 그리고 여자 imagefile [1] nadu001 2012-07-25 4555